포르쉐, 전 세계 단 한대 ‘파나메라 터보 존더분쉬’ 공개

  • 등록 2023-11-28 오후 5:33:18

    수정 2023-11-28 오후 5:33:18

[이데일리 박민 기자] 포르쉐가 3세대 신형 파나메라 월드 프리미어가 열린 상하이에서 더욱 특별하게 제작한 전 세계 단 한 대 뿐인 ‘파나메라 터보 존더분쉬’ 모델을 공개했다.

포르쉐 파나메라 터보 ‘존더분쉬’
포르쉐는 존더분쉬 프로그램의 무제한 옵션을 신형 파나메라 월드 프리미어에서 소개할 예정이라고 28일 밝혔다. 포르쉐는 기존에도 고객에게 수많은 옵션을 제공해 차량을 생산하는 인디비주얼 오더(Indivisual order) 방식을 취하고 있지만, 존더분쉬 프로그램은 이러한 맞춤 제작의 최상위 단계다. 컬러 및 소재에 대한 컨설팅부터 플래닝, 전문가 실행, 모델 제작 과정을 모두 포함한다. 이 프로그램을 통해 고객과 공동으로 제작하고 포르쉐가 전문적으로 생산하는 단 하나 뿐인 차량을 제작할 수 있다.

포르쉐 AG 영업 및 마케팅 이사회 멤버 데틀레브 본 플라텐은 “파나메라 터보 존더분쉬는 특별한 컬러, 개인화된 디자인 요소, 정교한 디테일을 통해 진정한 원-오프 모델로 거듭났다”며 “외관은 스타일 포르쉐와 포르쉐 익스클루시브 매뉴팩처 부서 전문가들이 디자인하고, 인테리어는 의도적으로 내년까지 미완성으로 남겨뒀다. 이 차량은 특별한 파나메라를 향한 고객들의 꿈을 현실로 만들 수 있도록 다양한 영감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에 공개한 파나메라 터보 존더분쉬는 포르쉐 익스클루시브 매뉴팩쳐 (Por-sche Exclusive Manufaktur)의 존더분쉬 (Sonderwunsch) 프로그램으로 작은 디테일까지 맞춤 제작해 고객이 꿈꾸는 차량을 현실화했다. 체스트넛 컬러를 띠고 바이올렛 컬러 톤을 가진, 특수 제작된 레블론 바이올렛 메탈릭 (Leblon Violet Metallic) 중심의 투 톤 컬러로 차량을 마감했다. 스타일 포르쉐 및 익스클루시브 매뉴팩처 전문가들의 정교한 기술로 차량의 하단부는 자연스럽게 솔리드 블랙 컬러로 이어진다.

도어 실과 전후면 스포일러 립은 솔리드 블랙 컬러, 틴팅 처리된 헤드라이트와 테일 라이트 및 윈도우에도 동일한 컬러가 이어지며, 테일 파이프는 브론자이트 (Bronzite) 컬러로 마감했다. 파나메라 터보 존더분쉬의 클리어 코트 (Clear Coat)에는 실제 기화된 금 조각이 함유되어 더 심도 깊은 프리미엄 외관을 연출한다.

외관의 존더분쉬 로고에는 새롭게 개발된 아비움 메탈릭 (Avium Metallic) 컬러의 핀 스트라이프 패턴이 적용되고, 중앙 잠금 장치가 장착된 21인치 휠과 사이드 윈도우 프레임 역시 동일한 컬러로 마감된다. 장인정신과 섬세한 디테일은 후면의 로고에서 분명하게 드러난다.

파나메라 터보 존더분쉬 모델은 프로젝트 절차에 따라 팩토리 리-커미셔닝을 통해 제작됐다. 고객들은 포르쉐 센터를 통해 익스클루시브 매뉴팩처 부서의 존더분쉬 팀에 팩토리 리-커미셔닝을 의뢰할 수 있다. 고객 차량은 공장으로 운송돼 요구에 따라 맞춤 제작된다. 시장별 운송 및 등록 조건은 고객과 개별적으로 협의하고 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24학번 '개'내기
  • 한국 사랑해요
  • 천상계 미녀
  • 손흥민, 부상에도 엄지척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