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코리아, 무역의 날 ‘신시장개척부문’ 국무총리표창 수상

국내 기업 발굴 및 한국 시장 개척 부문 인정
  • 등록 2022-12-08 오후 6:55:34

    수정 2022-12-08 오후 6:55:34

[이데일리 손의연 기자] BMW 코리아는 한국무역협회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한 제59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한국 시장개척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BMW 코리아 테크오피스 APAC-코리아 총괄 줄리안 클라우스(Julian Klaus)가 국무총리표창을 수상했다고 8일 밝혔다.

독일 뮌헨에 위치한 BMW 그룹 FIZ (혁신연구센터)에서 열린 2022 스타트업 피칭데이에서 한국의 스타트업들이 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BMW)


무역의 날 기념식은 국내 무역의 확대를 위해 노력한 수출기업과 유공자를 격려하기 위한 행사다. 올해에는 공급망 교란, 원자재 가격 상승 등 어려운 교역 여건 속에서도 높은 수출실적 달성에 기여한 단체 및 무역인에게 정부포상이 수여됐다.

한국 기업의 테크놀로지 발굴 프로젝트를 총괄하고 있는 BMW 코리아 줄리안 클라우스는 다양한 부문의 한국 기업들과 40개 이상의 프로젝트를 진행해왔다. 클라우스 충괄은 프로젝트를 진행한 기업 중에서 BMW 그룹의 1차 및 2차 공급업체를 발굴하며 한국 시장을 개척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BMW 그룹은 독일, 미국, 중국, 이스라엘, 일본, 한국 등 전세계 6개국에서 자동차 분야로 기술을 발전시키거나 판로를 만들고 싶은 테크 관련 스타트업을 지원하는 ‘BMW 스타트업 개러지’를 운영하고 있다.

이 프로그램은 단순한 재정적 지원이 아닌, 벤처 기업의 완성되지 않은 서비스나 기술의 실제 상품화 가능성을 함께 검증하고 출시된 시제품을 구입하는 방식으로 지원하며 각국의 전도유망한 스타트업의 기술력이 세계로 뻗어 나아갈 수 있도록 디딤돌 역할을 하고 있다.

BMW 코리아는 인공지능(AI), 자율주행, 신소재, 제조공정 기술 등 자동차 산업과 관련한 다양한 한국 기업들을 BMW 그룹 본사에 소개하고 있다. 앞으로도 국내 기업과의 꾸준한 기술 제휴를 통해 한국 기업이 글로벌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새로운 형태의 사회 공헌과 국내 투자를 강화할 예정이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