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석영 과기부 2차관, 국제우편물류센터 현장 점검

코로나19로 국제우편물 발송 지연…현장 점검하고 직원 격려
우본, 전세기 및 페리 운송 등 대체 운송편 확보 추진
  • 등록 2020-03-26 오후 2:00:00

    수정 2020-03-26 오후 2:00:00

[이데일리 이후섭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장석영 제2차관이 26일 국제우편물류센터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최근 코로나19로 항공편이 급격히 감소함에 따라 국제우편물 발송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통 현장을 점검하고 직원들을 격려했다.

인천공항 내에 위치한 국제우편물류센터는 전국 우체국에서 접수한 항공국제우편물을 해당 국가로 발송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한국 뿐만 아니라 많은 국가에서 항공편을 축소함에 따라 국제우편물 발송이 지연되고 있다. 우정사업본부에서는 전세기 및 페리 운송 등 대체 운송편을 확보하는 등 다각적인 대책 마련에 나서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