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신협사회공헌재단, 저소득층 화상환자 지원 나서

신협, 2020년 저소득층 화상환자 대상 6500만원 후원
  • 등록 2022-01-20 오후 5:48:18

    수정 2022-01-20 오후 5:48:18

[이데일리 황병서 기자] 신협사회공헌재단이 베스티안재단과 저소득층 화상환자 지원 및 화상예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설수진 베스티안재단 대표(왼쪽)와 김윤식 신협사회공헌재단 이사가 지난 19일 신협사회공헌재단이 지난 19일 베스티안재단과 저소득층 화상환자 지원 및 화상예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자료=신협)
신협사회공헌재단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저소득층 화상환자 치료비 지원사업을 비롯해 베스티안재단과 함께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베스티안재단은 서울, 청주, 부산 지역에서 운영하는 화상전문 베스티안병원을 기반으로 2012년부터 저소득 화상환자들을 위한 의료비, 생계비 등을 지원하며 보건복지부지정 병원으로 운영 중에 있다.

앞서 신협은 지난 2020년에도 소방관과 화상환자를 지원하는 ‘S.A.V.E. 캠페인’ 및 저소득층 화상 환자를 위해 6500만원을 후원했다.

김윤식 이사장은 “신협은 앞으로도 화상환자를 비롯하여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사회적약자들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