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비에 샤워를?…안산서 나체로 활보한 40대男

  • 등록 2022-08-09 오후 4:54:02

    수정 2022-08-09 오후 4:54:02

[이데일리 김민정 기자] 경기 안산시에서 한 남성이 폭우가 내리는 거리를 나체로 활보해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SNS)
9일 경기 안산 단원경찰서에 따르면 경찰은 이날 오전 10시3분께 안산시 단원구 원곡동 일대에서 “나체의 남성이 있다”는 취지의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A씨가 벗어놓은 옷을 인근 근 10m 거리에서 찾았고, 곧바로 순찰차에 태워 옷을 입힌 뒤 파출소로 이동했다.

A씨의 사진은 온라인상에 올라오기도 했다. 당시 A씨는 인근에 옷을 모두 벗어둔 채 빗물을 맞으며 양팔을 벌리고 샤워하는 듯한 제스처를 취하는 한편 도로에 흐르는 빗물로 세수를 하기도 했다.

다만 경찰은 A씨가 음란행위를 하지 않은 점에서 형사입건하지 않고 가족에 신병을 인계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술을 마셨는지 아니면 정신질환을 앓았는지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며 “단순히 과다노출 사태로 거리를 활보한 것이어서 형사 입건하지는 않았다”고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