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전문가진단] 부동층 최대 변수…단일화 전망 엇갈려[대선 D-50]
[전문가진단] 부동층 최대 변수…단일화 전망 엇갈려[대선 D-50]
정치 전문가들이 꼽은 이번 대선의 가장 큰 특징은 ‘폭넓은 부동층’이다. 투표 50일을 앞두고 아직 마음을 못 정한 유권자가 이번처럼 많은 경우는 이례적이라는 것이다. 비호감도 역시 유력 후보 어느 쪽도 개선될 여지가 크지 않다는 점도 공통된 분석이다. 이에 따라 거...
세금 60조 더 걷고도 빚갚기엔 4.5조뿐…쓰기만 바쁜 정부
세금 60조 더 걷고도 빚갚기엔 4.5조뿐…쓰기만 바쁜 정부
지난해 세수가 사상 최대 규모인 340조원 이상으로 관측된다. 당초 정부 예상보다 60조원 가량 많은 수준이지만 코로나19 대응에 집중하다보니 국가채무 상환 등 재정 건전성에는 인색했다는 지적이다. 세수 추계 실패가 정치권의 지출 재정 지출 확대 요구로 이어지면서 정...
[마켓인]‘1등의 선택은 달라’…블랙스톤의 확신에 쏠리는 시선
[마켓인]‘1등의 선택은 달라’…블랙스톤의 확신에 쏠리는 시선
글로벌 사모펀드 운용사 가운데 최고를 꼽으라면 적잖은 사람들이 ‘블랙스톤’(Blackstone)을 떠올릴 것이다. 지난해 9월 기준 자산운용규모(AUM)만 6190억 달러(약 738조원)에 달하는 매머드급 회사기 때문이다. 전 세계 자본시장이 블랙스톤의 행보에 관심 ...
역대급 세수 오차 비판에…홍남기, 세제실 대수술 예고
역대급 세수 오차 비판에…홍남기, 세제실 대수술 예고
지난해 본예산대비 더 걷은 초과세수는 약 60조원으로 역대 최대 규모다. 통상 초과세수는 이듬해로 넘어가 지방 교부금과 국가채무 상환 등에 사용되는데 올해는 코로나19라는 특수 상황에 이미 대부분 소진됐다.당초 정부 예측이 정확했다면 체계적인 활용이 가능했겠지만 잇단...
"사이판에 하와이까지"…국제선 운항 확대하는 항공사들
"사이판에 하와이까지"…국제선 운항 확대하는 항공사들
국내 항공사들이 새해 들어 국제선 운항을 확대하고 있다. 코로나19 팬데믹(감염병 대유행) 이후 경쟁이 더 치열해진 국내선 운항만으로는 한계가 있는 만큼 사이판 등 자가격리가 면제되는 국가를 중심으로 국제선을 운항해 새 돌파구를 마련하겠다는 의도로 풀이된다.에어부산 ...
[카드뉴스] 2022년 1월 18일 오늘의 운세

2022년 1월 18일 오늘의 운세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