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이 콘서트 암표 25만원..."사기 거래에 속지 마세요"

  • 등록 2008-01-29 오전 9:12:46

    수정 2008-01-29 오전 9:52:45

▲ 토이 유희열


[이데일리 SPN 유숙기자] 토이가 6년 7개월 만에 갖는 단독 콘서트 티켓이 전석 매진에 이어 암표까지 성행하고 있다.

지난 24일 예매 시작 후 1시간 만에 매진된 토이의 ‘생큐(Thank You)’ 콘서트는 인터넷 예매사이트 및 토이 팬사이트를 중심으로 원래 가격인 8만 8,000원의 약 3배가량인 25만원까지 오른 암표 거래가 이뤄지고 있다.

이에 대해 토이의 소속사인 안테나뮤직과 공연기획사인 민트페이처 측은 팬사이트와 공연사이트에 암표 및 사기 거래에 속지 말라는 공지를 게재하며 사태 진화에 직접 나섰다.

토이의 유희열도 직접 나서 “좋은 마음보다는 무거운 마음이 더 크다”며 “대책을 강구하겠다”고 팬사이트에 글을 올렸다.

소속사 측은 또 “수일 내로 추가 공연에 대한 입장을 밝히겠다”고 전했다.

6년 만에 6집 앨범을 발표한 토이는 오는 3월 14, 15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내 올림픽홀에서 단독 콘서트를 갖는다.

▶ 관련기사 ◀
☞토이 데뷔 14년 만에 지상파 가요프로그램 첫 1위
☞토이 ‘음악은 나의 힘'...6년여만의 콘서트, 한 시간만에 매진
☞토이 6년 7개월만에 단독 콘서트...성시경 등 역대 객원보컬 총출동
☞토이 6집, 12월 음반판매량 1위...2위와 1만장차
☞유희열 "토이 CD 사며 어린시절 기억 샀을 것"

 
 
▶ 주요기사 ◀
☞루이뷔통 영상감독 손태영 미모 극찬...'세련된 얼굴, 표정 풍부한 미인'
☞'이산' 시청률 31%...일주일 만에 자체 최고 기록 경신
☞송일국 "결혼 앞두고 여자 폭행 사건 휘말리고 싶겠나"...심경토로
☞강현수 고소인 “계약금 해결 위한 성의만 보여줬어도…”☞박진영 “스타가 되기 위해 필요한 것은 실력, 스타성, 열정”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