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화정' vs '풍문', 웰메이드와 웰메이드의 접전

  • 등록 2015-04-21 오전 7:06:38

    수정 2015-04-21 오전 7:54:47

화정 VS 풍문
[이데일리 스타in 강민정 기자] 월화극 판도가 엎치락 뒤치락이다.

MBC 월화극 ‘화정’이 SBS 월화극 ‘풍문으로 들었소’에 밀렸다. 방송 초반부터 기선제압에 성공했던 ‘화정’은 근소한 차이로 ‘풍문으로 들었소’에 월화극 1위를 내줬다.

20일 방송 기준으로 닐슨코리아 집계에 따르면 ‘화정’은 전국시청률 10.9%, ‘풍문으로 들었소’는 11.6%로 나타났다. 0.1%P 차로 접전을 보였던 월화극 1,2위 자리가 엎치락 뒤치락 한 셈이다.

‘화정’은 차승원을 중심으로 이성민, 신은정 등 중견 배우들의 탄탄한 힘을 앞세워 시선 몰이에 성공했다. MBC 표 ‘웰메이드 사극’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는 호평과 함께 이연희, 김재원, 서강준 등 이들과 조화를 이룰 ‘젊은 피’에 쏠린 기대도 높다.

‘풍문으로 들었소’는 유준상, 유호정, 고아성, 이준을 중심으로 안판석 PD와 정성주 작가의 웰메이드 시너지가 빚어지고 있는 작품이다. 방송 초반 부진했던 성적을 털고 중반부에 접어들며 ‘안판석 표’ 연출과 ‘정성주 표’ 메시지가 흥미진진한 전개를 이끌어내고 있다. 이들과 새롭게 호흡을 맞추는 배우들의 면면에도 이목이 쏠리고 있으며 특히 방송인 백지연의 배우 변신에 아낌없는 박수가 쏟아져 눈길을 끌었다.

▶ 관련기사 ◀
☞ 이병헌, 20일 귀국..이민정·아들 품으로 '외조'
☞ '힐링' 성유리, "핑클 시절 어딜가나 욕 먹어..여고생은 다 안티"
☞ '힐링' 김성주, 파킨슨병 父 생각에 눈물.."이별 준비해야 되나"
☞ '열애설 부인' 이홍기, 연애스타일 고백.."일단 막 만난다"
☞ 300만 '분노의 질주' vs 94% '어벤져스2'..韓영화의 잔인한 봄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