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규, 입술 부상으로 송진우 대타 DJ

  • 등록 2020-02-19 오전 7:42:40

    수정 2020-02-19 오전 7:43:07

방송인 장성규 (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김민정 기자] 방송인 장성규가 입술 부상을 당한 가운데 현재 그가 진행중인 ‘굿모닝FM’에 송진우가 스페셜 DJ로 출격했다.

19일 방송된 MBC FM4U ‘굿모닝FM 장성규입니다’에서는 배우 송진우가 스페셜 DJ로 모습을 드러냈다.

이날 송진우는 “실은 어제 장성규 씨가 작은 부상을 입고 함께하지 못하게 됐다”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큰 부상은 아닌데 라디오 진행에는 무리가 있다고 한다. 입술 부위가 다쳐 발음이 잘 안된다고 한다. 큰 부상 아니라 다행이고 빨리 쾌유하고 돌아오길 바라겠다”고 말했다.

이후 장성규는 송진우와 청취자들에게 문자를 보내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그는 “아침 7시에는 여러분과의 만나는 늘 약속을 지키지 못했다. 활동 중 잘못 넘어져서 그렇다. 염려치 마시고 동생 진우에게 큰 응원 부탁드린다. 크게 쏠게. 사랑한다”고 했다.

장성규의 매니저도 방송을 통해 그의 상황을 전했다. 매니저는 “앞으로 넘어졌는데 잘못 넘어져서 입술을 다쳤다. 꿰맨 상황이다”라며 “큰 부상은 아닌데 입술을 다치다 보니까 부었다. 아무래도 발음도 어렵고 말하기가 어려워서 죄송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