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부, 역대급 듀엣가요제 특집 개최…국텐X선배의 환상 조합

  • 등록 2022-03-09 오전 9:34:11

    수정 2022-03-09 오전 9:34:11



[이데일리 강경록 기자] ‘국가가 부른다’가 역대급 스케일의 ‘2022 듀엣가요제’ 특집을 개최한다.

10일 방송되는 TV CHOSUN ‘국가가 부른다’(이하 ‘국가부’)에서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아티스트 10인 권인하, 김완선, 김조한, 임태경, 정인, 배다해, 나윤권, 알리, 치타, 정유지가 출격해 국텐 멤버들과 스페셜 듀엣 무대를 꾸민다.

이날 선후배 가수들은 한 명씩 짝을 지어 어디서도 볼 수 없는 특별한 듀엣 무대를 선보인다. ‘천둥호랑이’ 가수 권인하는 ‘국가부’ 듀엣가요제에 출연을 결정하기 전 ‘내일은 국민가수’에서 손진욱의 파워풀한 고음을 듣고 반했다고 전하며 “함께 듀엣을 하고 싶다”라고 먼저 러브콜을 보내 손진욱을 감동하게 한다.

국텐 멤버들을 부럽게 한 듀엣팀도 출격한다. 미모와 가창력을 겸비한 가수 정유지와 팀을 이룬 이솔로몬이 그 주인공. ‘국가부’ 부장 김성주가 “선남선녀가 만났지만 무대도 중요하다”는 말에 이솔로몬은 “깜짝 놀라실 거다”라며 이제껏 보여준 적 없는 화끈한 무대를 예고했다. 숀 멘데스(Shawn Mendes)와 카밀라 카베요(Camila Cabello)의 듀엣곡 ‘세뇨리타’에 맞춘 두 사람의 섹시한 퍼포먼스와 비보잉이 접목된 이솔로몬의 댄스 브레이크가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무대를 선사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원조 댄싱퀸’ 김완선과 하동연의 ‘리듬 속에 그 춤을’, ‘소울의 대명사’ 김조한과 김희석의 ‘사랑에 빠지고 싶다’, ‘명품 발라더’ 나윤권과 이병찬의 ‘나였으면’ 등 원곡 가수의 노래로 컬래버레이션한 무대는 원곡을 재해석한 새로운 느낌으로 다가올 전망이다. 이뿐만 아니라 강산에의 ‘넌 할 수 있어’, 조용필의 ‘모나리자’ 같은 명곡들부터 저니(Journey)의 ‘Separate Ways(세퍼레이트 웨이즈)’, 보이즈 투 맨(Boyz II Men)의 ‘End of the Road(엔드 오브 더 로드)’ 같은 록 알앤비 모든 장르의 곡들이 총망라되어 연말 시상식 보다도 화려한 무대들을 선보였다는 후문이다.

‘내일은 국민가수’를 통해 국민들에게 가창력을 인정받은 국텐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보컬리스트 선배들을 만나 한층 더 성장한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역대급 감동의 무대와 볼거리가 넘치는 ‘국가부’의 ‘2022 듀엣가요제’ 특집은 10일 목요일 오후 10시 TV CHOSUN에서 방송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망연자실
  • 갑자기 '삼바'
  • 긴박한 순간
  • 참다 결국..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