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친구` 드라마보다 노래가 먼저 떴다

  • 등록 2010-08-20 오전 10:10:00

    수정 2010-08-20 오전 10:10:00

▲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


[이데일리 SPN 김영환 기자] SBS 수목드라마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이하 `여친구`)에 삽입된 OST가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여친구`는 국민 드라마 대열에 올라선 KBS 2TV 수목드라마 `제빵왕 김탁구`에 밀려 10% 초반의 시청률에 머물러 있다. 그러나 드라마 OST는 각종 음악 사이트 차트 상위권에 올라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주인공 이승기가 부른 `정신이 나갔었나봐`는 음원 공개 당일 각 음악 사이트 1위를 석권했다. `여친구`가 방송되기도 전이었지만 네이트(www.nate.com) 컬러링, 벅스(www.bugs.co.kr) 뮤직차트, 소리바다(www.soribada.com) 실시간 차트, 다음(www.daum.net) 뮤직 종합차트, 몽키3(www.monkey3.co.kr) 등에서 모두 1위에 올랐다.
 
또 다른 OST 이선희의 `여우비`와 김건모·이슬비의 `내가 사랑할 사람`도 인기를 얻었다. `내가 사랑할 사람`은 각 차트 5위권 안에 드는 인기를 과시 중이고 `여우비`도 각종 음악 사이트 순위권에 이름을 올리며 `여친구` OST 흥행에 일조하고 있다.
 
여기에 신민아도 가세했다. 주인공 구미호 역의 신민아는 지난 18일 방송된 3회에서 OST `샤랄라`를 불렀다. 이 곡은 대웅(이승기 분)과 버스 안 스킨십 장면에 삽입돼 두 사람의 아름다운 사랑을 표현했다.

`샤랄라`는 브라운 아이드 소울 정엽의 곡으로 신민아의 섬세한 보컬이 잘 어우러진 노래. 방송 직후 이 곡은 각 포털사이트 검색어 순위 상위권에 올랐다. 19일 오후에 음원이 공개돼 곧 차트 상위권에 랭크될 것이 예상된다.
 
시청자들은 각종 인터넷 게시판에 `샤랄라`에 대해 "신민아의 목소리가 무척 곱다" "둘의 애정신이 더욱 애틋해 보였다"며 후한 평가를 내렸다.

한편 이를 계기로 신민아가 가수로 활약했던 이력도 새삼 주목받고 있다. 신민아는 2008년 가수 유희열의 앨범 `여름날` 수록곡 `즐거운 나의 하루`로 앨범 활동에 참여했고 2009년에는 영화 `키친` OST와 러브홀릭스의 `미라클 블루`를 불렀었다.

드라마는 주춤하지만 `여친구` OST는 드라마를 뛰어넘는 인기를 구가하는 중이다. `여친구`가 OST의 인기를 등에 업고 시청률 상승세를 이어갈 수 있을지 지켜볼 일이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디올 그 자체
  • 깜찍 하트
  • '곰신' 김연아, 표정 3단계
  • 칸의 여신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