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하리수, 전 남편 아빠 된다는 소식에…“축하해” 쿨한 반응

  • 등록 2020-07-02 오전 7:56:40

    수정 2020-07-02 오전 7:56:40

[이데일리 장구슬 기자] 가수 출신 사업가 미키정(본명 정영진)이 아내의 임신 사실을 전했다.

미키정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태아의 초음파사진을 공개하며 “축복, 내년에 아빠, 소중한 가족”이라고 적었다. 그러면서 “12주차, 사랑이, 행복한 일상”이라는 태그로 예비 아빠가 된 기쁨을 드러냈다.

특히 미키정의 전 부인인 가수 하리수(본명 이경은)도 “축하해”라고 댓글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하리수, 미키정. (사진=인스타그램)
미키정은 지난 1일 OSEN과의 인터뷰를 통해 “그전에 (하리수에게) 연락을 할 일이 있어서 알리게 됐다. 축하한다고 해줘서 고맙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금까지 살아오면서 많은 경험을 했다. 사랑이가 태어나면 좋은 아빠가 되고 싶다. 좋은 환경에서, 최대한 많이 노력하는 좋은 아빠가 되고 싶다”는 포부를 전했다.

한편 미키정과 하리수는 지난 2007년 결혼해 10년간 부부로 함께 하다 2017년 합의 이혼했다.

이들은 이혼 후에도 친구로서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고 알려졌다. 이혼 후 하리수는 “미키정과 SNS 팔로우를 할 만큼 친한 사이이고 서로 응원해주는 좋은 사이“라며 친분을 나타낸 바 있다.

이후 미키정은 지난해 11월 2살 연하의 비연예인과 결혼 소식을 알렸고, 당시에도 하리수는 축하의 뜻을 전해 화제를 모았다.

결혼 발표 이후 미키정은 “하리수 씨가 따로 연락을 해왔다. ‘축하하고 행복하게 잘 살아’라고 응원해 줬다”며 “많은 분이 축복해줘 감사하다”고 말했다.

하리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서도 미키정에게 축하의 뜻을 전했다. 당시 하리수는 “전 남편이자 친구인 미키정의 결혼식이 있었다”며 “전 일정이 있어서 참석을 못했지만, 두 분 행복하게 잘 살기를 바란다. 행복하세요”라고 축하메시지를 남겼다.

미키정은 과거 그룹 이퀄라이저 멤버로 활동한 가수로 현재 개인 사업체를 운영하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