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텍사스 양현종, 올 시즌 두 번째 방출대기 조처

  • 등록 2021-09-16 오전 8:32:56

    수정 2021-09-16 오전 8:32:56

양현종. (사진=AFPBBNews)
[이데일리 스타in 임정우 기자] 미국프로야구 마이너리그 트리플A로 내려간 양현종(33)이 소속팀 텍사스 레인저스로부터 방출대기(designated for assignment) 조처됐다.

텍사스 구단은 16일(한국시간) “부상에서 회복한 외야수 윌리 칼훈을 40인 로스터에 포함하기 위해 양현종을 지명 할당했다”고 발표했다.

계획된 수순이다. 양현종은 지난달 메이저리그로 복귀했지만 인상적인 모습을 보이지 못했다. 4경기에서 불펜으로 등판해 6⅓이닝 4실점(4자책점)을 기록했다. 마지막 경기였던 14일 휴스턴 애스트로스전에선 2⅓이닝 동안 홈런 2개를 포함해 4피안타 2실점으로 부진했다.

결국 양현종은 15일 텍사스 산하 마이너리그 트리플A 팀인 라운드록 익스프레스로 돌아갔고 하루 만에 지명 할당됐다. 40인 로스터에서 제외된 양현종은 일주일 이내에 다른 팀에 트레이드되거나, 방출, 혹은 마이너리그로 완전히 내려가야 한다.

양현종은 지난 6월에도 마이너리그로 강등된 뒤 방출대기 신분이 된 적이 있다. 당시 양현종은 KBO리그 복귀를 선택하지 않고 라운드록과 마이너리그 계약을 체결한 뒤 미국에 남아 메이저리그 재진입을 목표로 도전했다.

다시 갈림길에 선 양현종이 현실적으로 MLB 다른 팀의 입단 제의를 받을 가능성은 작다. 마이너리그 잔류와 방출 후 KBO리그 복귀 중 한 가지 길을 선택해야 한다. 양현종은 올 시즌 MLB 12경기에서 승리 없이 3패 평균자책점 5.60을 기록했다. 마이너리그 트리플A에서도 10경기에 등판해 3패 평균자책점 5.60을 기록 중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