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소지섭 사진작가 변신... 포토에세이 인터넷 공개

  • 등록 2007-08-01 오전 11:51:19

    수정 2007-08-01 오후 8:23:35




[이데일리 SPN 최은영기자] 소지섭이 카메라에 자신만의 세상을 담아 공개한다.

소지섭은 7월31일부터 인터넷 포털 사이트 네이버에 자신이 직접 찍은 사진과 에세이를 담아 공개하는 '소지섭의 포토에세이' 연재를 시작했다.

'그 The가 좋아하는 것들'이라는 타이틀 아래 선보여진 '소지섭의 포토에세이'는 7월31일 공개 첫 날 '인기포토樂컨텐츠' 1위에 오르는 등 화제를 불러 모았다.
 
'더 신(The Scene)'이라는 제목으로 공개된 소지섭의 포토에세이 1회 분에선 소지섭이 미국과 뉴질랜드를 여행하며 카메라에 담은 자연과 도시의 풍경이 짧지만 강한 인상을 남기는 한 줄 글과 함께 게재됐다.

소지섭이 사진으로 팬들과 교감에 나서는 건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소지섭은 평소 자신의 홈페이지에 직접 찍은 사진을 공개해 왔다. 지난 해 11월에는 팬클럽 '영소사(영원히 소지섭만 사랑할래)'에서 자체 제작한 캘린더에 자신의 사진을 제공하기도 했다.

소지섭의 포토에세이 '그The가 좋아하는 것들'은 앞으로 약3개월간 6회에 걸쳐 연재된다.

▶ 주요기사 ◀
☞동방신기 SS501 日 오리콘 점령...톱10 나란히 올라
☞[김정욱의 포토에세이]9명은 너무 많어! 여성그룹 '소녀시대' 취재기
☞한지민 박은혜 양미경 조정은...'대장금' 동지들 사극서 격돌
☞'해피투게더' PD "장영란 방송사고는 '보디'를 잘못 안 것"
☞박준규 "유재석 버라이어티 천재...말 몇마디로 분위기 반전"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