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국제유가]멈추지 않는 유가 상승세…WTI 85달러 육박

"OPEC+, 증산량 기존 합의 유지할 가능성 높아"
  • 등록 2021-10-27 오전 5:55:44

    수정 2021-10-27 오전 10:15:32

(사진=AFP 제공)


[뉴욕=이데일리 김정남 특파원] 국제유가 상승세가 멈추지 않고 있다. 어느덧 배럴당 85달러에 육박했다.

26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2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거래일 대비 1.1% 상승한 배럴당 84.65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이는 2014년 10월 13일 당시 기록했던 배럴당 85.74달러 이후 7년여 만의 최고치다.

근래 원유시장에서 강세 압력이 강한 건 수요는 늘고 있는데 공급은 부족하기 때문이다.

원유 공급의 키를 쥐고 있는 주요 산유국들이 추가 증산에 나설지는 미지수다.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러시아 등 비(非)OPEC 주요 산유국들의 협의체인 ‘OPEC 플러스(OPEC+)’는 11월 4일 회의를 통해 생산량을 결정하는데, 그 규모를 더 늘리지는 않을 것이라는 관측이 많다. 하루 40만 배럴씩 증산하기로 한 기존 합의를 유지할 가능성이 높다는 의미다.

알렉산드르 노박 러시아 부총리는 “OPEC+가 올해 초 합의한 일정에 따라 (11월 회의에서) 하루 40만배럴의 추가 증산에 합의할 것으로 본다”고 했다.

주요 산유국들이 움직이지 않는다면 유가는 상승 압력을 받을 공산이 크다.

원유시장은 일단 오는 27일 나오는 에너지정보청(EIA)의 주간 원유 재고 결과를 주목하고 있다. 재고량에 따라 단기적으로 유가는 출렁일 수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