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듀 내친구집]②네팔부터 독일까지, 울리고 웃긴 명장면 '셋'

  • 등록 2016-04-30 오전 7:00:00

    수정 2016-04-30 오전 7:00:00

‘내친구집’ 네팔편
[이데일리 스타in 이정현 기자] 친구들의 여행에 시청자는 울고 웃었다.

종합편성채널 JTBC 여행 예능프로그램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이하 내친구집)가 29일 미국편을 마지막으로 시즌1을 종료했다. 중국을 시작으로 총 12개국을 돌아다닌 친구들은 뭉클하고, 때론 보는 이들을 폭소케 하며 명장면을 남겼다. ‘내친구집’이 남긴 명장면 셋을 꼽았다.

◇모두를 울린, 네팔

여행지는 많다. 하지만 ‘내친구집’에게 네팔은 특별하다. 지난해 4월 18일부터 5월 23일까지 방송됐다. 유세윤과 장위안, 알베르토, 다니엘, 마크, 제임스는 세 번째 여행지로 수잔의 집이 있는 네팔 카트만두를 방문했다. 촬영을 마치고 한국으로 돌아온 후 2주 만인 4월 25일 네팔에서는 규모 7.8의 대지진이 일어났다. 1만 700명이 사망한 1934년 대지진 이후 최악의 참사였다.

‘내친구집’은 공교롭게도 아름다운 네팔 카트만두의 모습을 마지막으로 담은 방송이 됐다. 이들은 5월 30일 네팔 지진 특별편을 편성해 현지 사정을 알렸다. 또 지진으로 상처입은 네팔인들을 위해 손을 내밀어 달라고 시청자에 당부했다. 수잔을 비롯한 친구들은 유니세프 등과 손잡고 현지 봉사활동에 나서기도 했다. 방송을 본 시청자 역시 모금활동에 동참하는 등 긍정적인 효과가 났다.

캐나다편
◇최고시청률, 캐나다

‘내친구집’ 최고 시청률은 기욤 패트리의 고국인 캐나타 편이 가져갔다. 유세윤과 장위안, 수잔, 존 라일리와 특별 게스트 헨리가 함께했다. 2015년 7월 4일부터 8월 8일까지 방송됐다. 이중 18일 방송된 24회가 4.0%(이하 닐슨코리아 집계)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날 캐나다에 사는 헨리의 가족이 처음 공개돼 화제성이 높았다. 두 번째 시청률도 캐나다 편이다. 7월 11일 방송이 3.7%를 기록했다.

세 번째로 시청률이 높았던 곳은 벨기에와 독일 편에서 나왔다. 3월 14일 방송에서 유세윤, 장위안, 알베르토, 기욤, 타일러 수잔은 줄리안의 고향인 벨기에를 찾았다. 이날은 브뤼셀을 여행하는 모습이 담겼다. 12월 2일 방송에서 유세윤, 미카엘, 알베르토, 장위안, 샘, 블레어는 다니엘의 독일을 여행했다. 랑엔펠트에서 다니엘의 가족이 처음 공개된 것이 시청자의 관심을 샀다.

◇역사의 무게감, 독일

다니엘 린데만의 고향인 독일은 ‘노잼’의 나라라고 불린다. 여행 콘셉트도 ‘다니엘이 노잼인 이유를 찾아서’였다. 하지만 여행은 흥미가 가득했다. 친구들은 하이델베르크의 고성을 걷고 뮌헨에서 맥주를 즐겼으며 쾰른 대성당의 위용에 압도당했다. 분데스리가 축구 경기를 관람하고 그곳에서 활약한 구자철 선수를 만났다. 또 맥주 축제 옥토버페스트에서 한껏 취하기도 했다.

하이라이트는 마지막에 나왔다. 독일의 수도이자 2차대전의 상처와 홀로코스트를 고스란히 기억하고 있는 베를린이었다. 친구들은 전쟁의 참혹성과 나치의 잔인함을 확인하고 희생자를 애도했다. 특히 독일인인 다니엘은 한동안 말을 잇지 못해 보는 이를 뭉클하게 했다. 일제강점기라는 역사를 기억하는 우리 시청자 역시 느끼는 바가 많은 방송이었다.

독일편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속옷 살짝' 패션...뭐길래
  • 3억짜리 SUV
  • 치명적 매력
  • 안유진, 청바지 뒤태 완벽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