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백신 2차 맞았는데" 고경표, 돌파감염으로 코로나19 확진

  • 등록 2021-11-30 오후 3:12:26

    수정 2021-11-30 오후 3:12:26

[이데일리 이선영 기자] 배우 고경표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자가 격리에 들어갔다.

30일 소속사 씨엘엔컴퍼니에 따르면 고경표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는 “고경표가 지난 8월과 10월에 걸쳐 화이자 백신을 2차 접종까지 완료한 상태”라고 밝혔다. 돌파 감염인 것.

이어 “현재 고경표 배우는 스케줄을 전면 취소하고 자가 격리 중”이라며 “더 건강하고 밝은 모습으로 만나뵐 수 있도록 하겠다.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라고 전했다.

(사진=이데일리 DB)
고경표의 코로나19 확진에 따라 그가 촬영 중이던 넷플릭스 ‘서울대작전’은 촬영이 취소됐다.

‘서울대작전’ 측은 “안전을 위해서 예정된 촬영 일정을 취소했다. 관련 스태프들은 검사를 진행 중”이라며 “이후 일정은 검사 결과와 방역 당국 지침에 따라 정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서울대작전’은 지난 8월에도 현장 스태프 가운에 확진자가 발생해 일정을 취소한 바 있다.

한편 고경표는 2010년 KBS2 청소년 드라마 ‘정글피쉬 2’를 통해 데뷔해 MBC ‘스탠바이‘, tvN ‘감자별 2013QR3’, ‘응답하라 1988’ SBS ‘질투의 화신’, ‘크로스’, 영화 ‘7년의 밤’ 등에 출연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