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복귀 임박 현빈, '남성적인 매력 물씬'

  • 등록 2014-04-15 오전 9:36:05

    수정 2014-04-15 오전 9:36:05

현빈(사진=하이컷)
[이데일리 스타in 최은영 기자]배우 현빈이 ‘왕의 귀환’을 알렸다.

오는 30일 영화 ‘역린’ 개봉을 앞둔 현빈은 최근 스타 스타일 매거진 ‘하이컷’ 화보 촬영을 겸한 인터뷰에서 3년 만에 배우로 복귀하는 소감을 전했다.

현빈은 이 영화에서 암살 위협에 시달리는 고독한 왕 정조를 연기했다. 소감을 묻자 “이 작품을 잘해내겠다는 욕심과 부담감, 걱정이 많았다”라며 “정조에 대한 욕심이 작품에 마이너스가 될 수도 있겠구나 생각했다”고 말했다.

군대 생활과 영화 촬영 가운데 더 힘들었던 것으로는 뜻밖에 영화 촬영을 꼽았다. 현빈은 “극한으로 치닫는 건 군대가 더 힘들 수 있는데, 누군가에게 나를 보이고 평가받아야 하는 것은 아니지 않나. 영화가 더 힘든 것 같다”고 새로운 연기에 대한 평가를 앞둔 부담감을 토로했다.

현빈은 정우와의 과거 인연도 언급했다. “‘응답하라 1994’ 끝나고 나서 (정우 형과) 통화가 됐다. 형이 잘돼서 정말 좋다. 과거 신인시절 내가 (정우 형에게) 도움을 준 게 아니라 서로 같이 고생한 사이였다”고 우정을 과시했다.

화보를 통해선 고독한 남자의 섹시한 매력을 발산해 이목을 끌었다. 현빈의 화보와 인터뷰는 오는 17일 발간되는 ‘하이컷’ 124호에 공개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