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막말논란' 조수애 아나 "비하 의도 없었다, 발언 죄송" (인터뷰)

  • 등록 2018-08-13 오전 10:21:59

    수정 2018-08-13 오전 10:22:34

조수애 아나운서 (사진=JTBC제공)
[이데일리 스타in 박현택 기자] 조수애 아나운서가 JTBC ‘히든싱어5’에서 ‘막말 논란’으로 구설에 오른 데 사과의 말을 전했다.

조수애 아나운서는 ”방송 출연하다 논란이 생긴 건 처음이어서 매우 당황스럽다”며 “뜻하지 않은 논란을 일으켜 죄송하다”고 말했다. 조 아나운서는 이어 “참가자를 감히 비하하려는 의도는, 전혀 없었다”며 “더 조심스럽고 신중한 발언으로 방송에 임하겠다”고 사과했다. 이어 JTBC 관계자 역시 “현장의 분위기는 ‘막말’이라고 할 정도의 상황은 아니었다”며 “조수애 아나운서가 반성하고 있으며 성실한 아나운서인만큼 큰 논란이 되지 않길 바란다”고 전했다.

조수애 아나운서 ‘히든싱어5’ 출연 화면 캡처
12일 방송된 JTBC ‘히든싱어5’에서는 가수 바다 편으로 꾸며져 모창능력자들과 대결을 펼쳤다. 이날 2라운드에서 바다는 모창능력자들과 함께 ‘너를 사랑해’를 열창했고, 이후 연예인 판정단으로 출연한 조수애 아나운서의 발언이 문제가 됐다.

조 아나운서는 이날 “3번 참가자는 바다가 아닌 것 같다”고 말했고, 이유에 대해서는 “그냥 노래를 좀 못하시는 것 같다”고 이유를 밝혔다. 이에 MC 전현무가 “3번이 바다여도 노래를 못한 거네요”라고 물었다. 바다는 “제가 3번에 있었으면 진짜 기분 나빴겠다. 3번에 있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방송 후 ‘노래를 못한다’고 말한 조수애 아나운서의 발언은 시청자들을 중심으로 ‘경솔했다’, ‘비난이 과하다’ 등 의견이 이어졌다. 또한 조 아나운서의 ‘노래를 못하는 것 같다’는 평을 받은 참가자가 바다를 꺾고 최종라운드에서 우승하면서 논란이 가중됐다.

‘히든싱어5’는 매주 일요일 오후 10시 30분 방송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나 홀로 집에' 이제 끝... 우리동네키움센터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