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2023년 스마트팩토리 고도화 ‘방점’

스마트팩토리 3만개 시대 도래…대부분 기초 단계에 머물러
스마트제조혁신 고도화 원년…고도화 1단계 진입 목표
스마트팩토리 예산, 국회 심사과정서 180억원 증액
  • 등록 2023-01-10 오전 6:30:53

    수정 2023-01-10 오전 6:30:53

[이데일리 김영환 기자] 스마트팩토리 3만개 공급 목표를 조기 달성한 정부가 2023년 본격적인 ‘고도화’ 작업을 추진할 전망이다. 실질적 스마트팩토리라고 부를 수 있는 고도화 2단계에 보다 지원을 집중하겠다는 목표다.

(사진=이미지투데이)
9일 중소벤처기업부에 따르면 총 1462억원 규모의 ‘스마트제조혁신 지원사업 통합공고’를 냈다. 스마트팩토리 구축 사업은 지난 2014년 시작 이후 작년말 현재 3만개 목표를 초과 달성했다. 중소제조기업의 41% 가량이 스마트팩토리로 파악된다.

국내 대부분 스마트공장은 기초단계와 고도화 1·2 단계로 나뉜다. 실질적인 스마트공장으로 볼 수 있는 고도화2 단계는 전공장의 사물인터넷(IoT)화를 바탕으로 빅데이터 기반의 운영·협업이 가능한 단계다. 고도화2 단계는 1.4%에 그친다.

대표적인 예가 지난해 11월 준공식을 마친 포스코케미칼 양극재 광양공장이다. 스마트팩토리 공정을 도입한 이 공장은 전 공정을 무인으로 운영하면서 생산효율을 극대화, 라인당 생산량이 약 3배 가량 증가했다.

스마트팩토리가 구축된 기업은 생산성 29.4% 증가, 품질 42.8% 향상, 원가 15.9% 절감 등의 성과가 나타나는 것으로 조사됐다. 기업당 매출 6.4% 향상 및 고용 1.5명 증가, 산업재해 4.9% 감소 등 기업 성장에도 영향을 미쳤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올해 620억원의 지원 예산을 ‘고도화1’ 수준에 집중지원키로 했다. 총 사업비의 50%, 2억원 이내로 지원한다.

이와 별도로 대·중소기업이 자발적으로 스마트팩토리를 만들면 정부가 후원하는 지원 방식도 마련돼 있다. 사업비는 216억원이다.

스마트팩토리 지원은 중기부의 의지가 반영된 사례다. 2023년 중기부 전체 예산은 2022년 대비 28% 가량 줄었지만 국회 심사 과정에서 스마트팩토리 관련 예산은 180억원 증액했다. 기존 정부안에서는 스마트팩토리 예산이 전년 대비 3분의 1수준으로 감액됐다.

이와 함께 스마트팩토리 구축 사업의 폐해로 지적된 ‘영수증 돌려막기’와 ‘미검증된 공급기업 난립’에 대한 대책 마련에도 힘쓴다. 중기부는 사업비 정산을 온라인화하고 부실구축에 대한 제재조치를 강화하고 있다.

중기부 관계자는 “기존 스마트팩토리가 양적 확대에 치중했다면 2023년에는 생산정보를 실시간으로 수집하고 분석해 공급망과의 연계를 노리는 등 다양한 방향으로 질적 고도화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