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49.08 28.54 (+0.94%)
코스닥 1,011.76 17.45 (+1.75%)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작은 눈으로 공 보이나”…정영식 선수 비하한 그리스 해설자 퇴출

그리스 선수 역전패 당하자 동양인 비하 발언
SNS서 성토 이어져…몇 시간 만에 계약 해지
  • 등록 2021-07-28 오전 7:23:11

    수정 2021-07-28 오전 7:23:11

[이데일리 피용익 기자] 그리스의 스포츠 해설자 디모스테니스 카르모이리스가 도쿄올림픽 경기 생방송 도중 한국 선수를 비하하는 발언을 해 퇴출당했다고 AP 통신이 현지 언론을 인용해 2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AP에 따르면 그리스 국영방송사 ERT 텔레비전은 이날 카르모이리스와의 방송 계약을 종료한다고 밝혔다.

문제의 발언은 탁구 단식 경기에서 한국 정영식 선수가 그리스의 파나지오티스 지오니스에 4-3으로 역전승해 16강행이 확정된 직후 나왔다.

캐스터가 정영식 선수의 기술을 평가해달라고 요청하자 카르모이리스는 “그 작은 눈으로 공이 왔다 갔다 하는 것을 어떻게 볼 수 있는지 이해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서양인들이 이른바 ‘눈 찢기’로 동양인의 외모를 비하하는 것과 같은 맥락의 발언이다. 이같은 발언이 전파를 타자 현지 소셜네트워크(SNS)에는 카르모이리스의 발언을 성토하는 글이 다수 올라왔다.

논란이 일자 ERT 측은 몇 시간 뒤 성명을 내고 “공영 방송에서 인종차별적 발언은 설 자리가 없다”며 “카르모이리스와의 협업은 오늘부로 끝났다”고 발표했다.

27일 일본 도쿄체육관에서 열린 탁구 예선전 남자단식 3회전에 나선 정영식이 그리스 파나지오티스를 상대로 경기를 하고 있다. (사진=AFP)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