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아울렛, 상반기 최대 할인 ‘서프라이즈 위크’ 돌입

500여개 브랜드 참여, 최대 30% 추가 할인 제공
  • 등록 2024-05-26 오전 9:35:01

    수정 2024-05-26 오전 9:35:01

[이데일리 김정유 기자] 롯데아울렛은 올 상반기 최대 규모의 할인 행사인 ‘서프라이스 위크’를 오는 31일부터 다음달 9일까지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롯데아울렛의 대표 쇼핑 축제인 서프라이스 위크 행사는 지난해 매출이 전년 동기대비 10% 신장하는 등 고객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행사에서는 펫펨족을 위한 ‘반려단길’ 전시와 푸드트럭 팝업행사 등 이색 콘텐츠도 선보일 예정이다.

총 500여개 브랜드가 참여하는 서프라이스 위크는 기존 아울렛 가격에 최대 30% 추가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대표 브랜드로는 ‘지방시’, ‘겐조’, ‘모스키노’, ‘오프화이트’, ‘클럽모나코’, ‘DKNY’, ‘나이키’, ‘뉴발란스’ 등이 있다.

또 이번 행사를 위해 판매가대비 최대 80% 할인가로 만나볼 수 있는 ‘갓성비 특가찬스’상품들도 준비했다. 대표 상품으로 ‘알렉산더맥퀸’의 ‘디컨스트럭티드 여성 셔츠’는 정상가 대비 80% 할인가로 판매한다. ‘아이더’의 ‘노블 남성 티셔츠’는 1만 원에 특가 판매한다.

서프라이스 위크 기간 한정으로 특별히 제공되는 선착순 쿠폰 이벤트도 진행한다. 우선 20만 원 이상 구매 시 2만 원 상당의 롯데모바일상품권을 제공하는 ‘얼리버드 쿠폰’을 27일부터 롯데아울렛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선착순 5000명에 한해 제공한다.

또 선착순 2만 명 대상으로 식음료(F&B) 매장 ‘5000원 할인권(1만5000원 이상 결제 시 사용 가능)’이 포함된 ‘롯데레드페스티벌 스페셜 쿠폰’을 롯데백화점 앱에서 오는 30일부터 증정한다.

한정판 사은품과 상품권 행사도 더 강화했다. 유명 일러스트작가 ‘키크니’와 협업한 한정판 ‘펫 산책키트’를 행사기간 중 당일 7만 원 이상 구매고객에게 선착순 한정수량으로 증정한다.

또 롯데·현대·신한·농협카드 결제 고객을 대상으로 구매금액대별로 최대 25만 원 상당의 롯데상품권을 증정하는 사은행사도 오는 31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진행한다.

이색 콘텐츠도 준비했다. 기흥점에서는 ‘미미유랑단 푸드트럭 페스티벌’을 오는 31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진행하며 이천점에서 31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파주점에서 다음달 6일부터 9일까지 아이스크림 ‘나뚜루 스위트 팝업’ 트럭 행사를 진행한다.

의왕점에서는 다음달 9일까지 아울렛 최초의 전시형 팝업인 ‘키크니의 반려단길’ 행사를 진행하며 서프라이스 위크 기간 해당 전시와 연계해 펫 의류부터 디저트, 용품까지 총 망라하는 ‘펫데렐라’ 플리마켓도 연다.

김현영 롯데아울렛 마케팅팀장은 “서프라이스 위크는 아울렛을 대표하는 연중 최대 규모의 쇼핑 축제로 자리잡았다”며 “고물가로 위축된 소비 심리를 진작을 위해 풍성한 쇼핑 혜택과 다양한 콘텐츠를 준비한만큼, 고객들의 많은 방문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갑자기 '삼바'
  • 참다 결국..
  • Woo~앙!
  • 7년 만의 외출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