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새 외인 투수 보 슐서 영입…총액 74만 달러

마이너 5시즌 144경기 ERA 4.12…올해 빅리그 데뷔
KT "다양한 구종 안정적 구사…별다른 부상 없었다"
  • 등록 2022-11-24 오후 1:57:58

    수정 2022-11-24 오후 1:57:58

[이데일리 스타in 이지은 기자] KT 위즈가 투수 보 슐서(28)를 영입하며 새 시즌 외인 구성에 돌입했다.

KT의 새 외인 투수 보 슐서. (사진=KT 제공)
KT는 24일 “새 외국인 우완 투수 보 슐서를 총액 74만 달러에 영입했다”고 밝혔다.

2017년 메이저리그 피츠버그 파이리츠에 10라운드로 입단한 보 슐서는 마이너리그에서 5시즌 동안 133경기 출장해 373⅓이닝 25승28패 4홀드 11세이브 평균자책점 4.12를 기록했다. 2022시즌 메이저리그 데뷔해 10경기 22⅓이닝 19탈삼진 평균자책점 3.63을 기록했다.

나도현 단장은 “최고 구속 152㎞ 빠른 직구와 체인지업을 주무기로 슬라이더, 커터 등 다양한 구종을 안정적으로 구사하는 투수”라며 “프로 데뷔 후 별다른 부상 없이 꾸준히 선발 경험을 쌓았고, 시즌을 거듭할수록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 국내리그에 적응만 잘한다면 팀 선발진에 한 축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KT는 올해까지 4시즌 동안 함께했던 외인 투수 오드리사머 데스파이네와 재계약하지 않기로 했다. 2022시즌 대체 외인으로 합류해 활약했던 웨스 밴자민과는 협상을 진행 중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