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임재원 고피자 대표, '아시아의 영향력 있는 30세 이하 리더 30인' 선정

美 포브스가 2011년부터 매년 10개 분야서 선정해 발표
  • 등록 2019-04-14 오전 10:15:35

    수정 2019-04-14 오전 10:15:35

(사진=고피자)
[이데일리 권오석 기자] 1인 화덕피자 프랜차이즈 고피자가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발표한 ‘2019 아시아의 영향력 있는 있는 30세 이하 리더 30인’에 임재원(사진) 고피자 대표가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포브스는 2011년부터 매년 예술, 금융, 스포츠, 컨슈머테크 등 10개 분야에서 30세 이하 영향력 있는 분야별 젊은 리더 각 30명을 발표한다. 지난해에는 글로벌 그룹 방탄소년단 (BTS)과 피아니스트 조성진이, 올해에는 블랙핑크와 국가대표 축구 골키퍼 조현우가 선정됐다.

포브스는 임재원 대표를 ‘아시아에서 영향력 있는 젊은 리더’로 선정하면서 “직접 개발한 자동 화덕 고븐 ‘GOVEN’을 바탕으로 국내 최초 1인 피자 시장을 개척, 가맹사업 시작 첫 해 20여개의 매장을 오픈하는 폭발적인 성장세를 이루고 있다”고 설명했다.

고피자는 국내의 대표적인 스타트업 데모데이인 디캠프 디데이 역사상 최초 2회 우승이라는 업적을 달성했고, 밴처캐피털로부터 20억 규모의 대규모 기관 투자를 유치했다. 임재원 대표는 “피자라는 글로벌 음식을 혁신적으로 재탄생시킨 고피자는 누구나 공감할 수 있고, 소비할 수 있는 브랜드이기에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임 대표가 창업한 고피자는 푸드트럭 운영과 전국 유명 백화점 입점 경험을 바탕으로 2018년 가맹 사업을 시작했다. 현재 30여개의 매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인도 시장에 도전해 이달 내 인도 벵갈루루 시에 첫 매장을 오픈하는 등 인도 내 10개 매장을 출점할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