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년 만의 귀환…새 프로덕션으로 돌아온 뮤지컬 '쓰릴미'

양지원·이해준·구준모 등 첫 출연
12월 10~2010년 3월 1일 예스24스테이지 2관
  • 등록 2019-10-07 오전 8:10:51

    수정 2019-10-07 오전 8:10:51



[이데일리 이윤정 기자] 2017년 10주년 기념 공연을 끝으로 휴식을 가졌던 뮤지컬 ‘쓰릴 미’가 2년 만에 돌아온다.

미국 전역을 충격에 빠뜨린 전대미문의 유괴 살인사건을 모티브로 한 작품. 단 한 대의 피아노가 만들어내는 탄탄한 음악과 심리 게임을 방불케 하는 치밀한 감정 묘사로 마니아 층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아왔다.

이번 시즌은 새로운 스태프들과 배우들로 꾸려진다. 뮤지컬 ‘아랑가’ 등을 맡았던 이대웅이 연출을 맡았다. ‘쓰릴 미’에 처음 출연하는 배우 양지원, 이해준, 김현진, 구준모 등이 무대에 오른다.

공연은 오는 12월 10일부터 내년 3월 1일까지 예스24스테이지 2관에서 만나볼 수 있다. 티켓은 오는 10월 10일에 해븐마니아 회원들을 대상으로 달컴퍼니 홈페이지에서 선예매가 진행되며, 10월 11일부터 예스24를 통해 일반 예매가 가능하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