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열 증세' 김민아 캐스터, 코로나19 음성 판정…"25일 방송 재개" [공식]

김민아 캐스터, 안전 고려해 이번주 출연 안 한다
  • 등록 2020-02-24 오후 7:19:00

    수정 2020-02-24 오후 7:27:11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발열 증세로 오늘(24일) 오전 자가 격리됐던 김민아 기상캐스터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인 것으로 확인됐다.

(사진=JTBC ‘아침&’ 방송캡처)
JTBC 관계자는 이날 오후 “김민아 캐스터의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이 확인됐다”며 “그가 출연 중인 아침 뉴스 프로그램 ‘아침&’은 25일부터 방송 재개할 것으로 결정됐다”고 전했다.

다만 안전 문제를 고려해 김민아 캐스터는 이번주까지 ‘아침&’ 방송에 출연하지 않을 계획이다.

앞서 JTBC 아침 뉴스 프로그램 ‘아침&’은 이날 오전 김민아 기상캐스터의 발열 증세로 결방했다.

JTBC 관계자는 “김민아 기상캐스터가 전날 발열 증세를 보여서 자가 격리된 상태”라며 “만에 하나 있을지 모르는 사태에 대비해 ‘아침&’ 뉴스팀 전체가 자가 격리에 들어갔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김 캐스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SNS)을 통해 “37.5도를 조금 웃돌며 몸살 기운이 있었다”며 “걱정할 만한 증상은 아니었고 가능성도 낮지만, 자의로 판단하면 안 된다는 생각으로 즉시 현장을 떠났다”며 결과를 공유하겠다고 알렸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