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AC 스토리와 함께" 디즈니, 새로운 100년 준비[종합]

'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 오프라인 행사로 첫 개최
창립 100주년 앞두고 영화·OTT 신규 콘텐츠 50여편 공개
아태지역 콘텐츠 강화로 글로벌 영향력 굳건히
이정재·박서준·K콘텐츠 주요하게 소개
  • 등록 2022-11-30 오후 5:58:08

    수정 2022-11-30 오후 7:05:45

루크 강 월트디즈니컴퍼니 아태지역 사장(오른쪽)과 미키 마우스(사진=디즈니)
[싱가포르=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아태지역 스토리가 미래 백년대계를 준비하는데 그 중심축이 될 것이다.”

월트디즈니컴퍼니(이하 디즈니)가 새로운 100년을 준비하며 아태(아시아태평양)지역의 콘텐츠 강화로 콘텐츠 공룡의 입지를 공고히 해나갈 것임을 밝혔다.

루크 강 디즈니 아태지역 총괄 사장은 30일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에서 열린 ‘2022 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의 오프닝을 열고 “디즈니는 독자적인 스토리와 캐릭터를 선보이며 글로벌 문화의 중요한 자리매김을 했다”며 “할리우드를 비롯해 한류, 일본 애니메이션 등 아태지역 콘텐츠와 함께 2023년에도 최고의 스토리와 캐릭터를 바탕으로 전 세계에 지속적인 감동과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는 1923년 설립한 디즈니 창립 100주년을 기념하고 새로운 콘텐츠를 소개하기 위해 마련됐다. 디즈니는 30일과 1일 이틀간 펼치는 행사를 통해 내년까지 선보이게 될 총 50편 이상의 주요 스튜디오의 극장 개봉 예정작과 아태지역의 오리지널 스트리밍 콘텐츠 공개 예정작을 400명이 넘는 언론과 파트너들에게 소개한다.

첫째 날에는 내달 개봉하는 ‘아바타:물의 길’을 비롯해 ‘앤트맨과 와스프:퀀텀매니아’(2023년 2월17일)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VOL.3’(2023년 5월5일) ‘더 마블스’(2023년 7월) ‘인어공주’(2023년 5월) ‘백설공주’(2024년) 등 마블스튜디오·디즈니·루카스필름·픽사·21세기스튜디오 라인업의 개봉일이 공개됐다. 또 ‘로키2’ ‘피터팬&웬디’ ‘스타워즈:더 만달로리안3’ ‘애콜라이트’ 등 디즈니+ 등에서 내년 선보이는 스트리밍 콘텐츠도 주요 장면 및 등장인물 소개와 함께 공개됐다. 또한 디즈니는 일본 출판사 고단샤와 전략적 파트너십 확대 계획도 발표했다.

K콘텐츠의 높아진 위상은 이날 행사에서도 확인할 수 있었다. ‘애콜라이트’의 이정재와 ‘더 마블스’의 박서준이 주요한 캐릭터로 소개됐고, 아태지역 오리지널 스트리밍 콘텐츠 소개 부분에서는 ‘무빙’ ‘사운드트랙#2’ ‘형사록2’ ‘레이스’ ‘최악의 악’ 등 가장 많은 편수의 한국 오리지널 콘텐츠가 마지막에 배치되며 취재진의 관심을 모았다.

루크 강 총괄 사장도 한류와 함께 아태 시장의 중요성을 언급했다. 그는 “‘빅마우스’, ‘사운드트랙#1’, ‘인더숲: 우정여행’ 등 한국 콘텐츠가 공개 첫 주 아태지역에서 가장 많이 시청한 콘텐츠 톱3에 이름을 올렸고, 디즈니+에 서비스되고 있는 현지 제작 아시아 콘텐츠의 스트리밍 시간은 1년 전보다 8배 증가했다”는 사실을 짚었다.

디즈니는 이날 행사를 통해서 새로운 도약을 다졌다. 지난 100년간 콘텐츠 시장에서 우월적 지위를 누렸으나 스트리밍 중심으로 재편되는 산업 환경의 변화와 경영 환경 악화, 실적 부진 등으로 인해 중요한 분기점을 맞고 있다.

디즈니가 지난해 ‘APAC 콘텐츠 쇼케이스’ 이어 올해 다시 아태지역 언론과 파트너사들을 대상으로 콘텐츠 행사를 가지고, 최근 로버트 밥 아이거 전 CEO를 다시 수장으로 불러들인 것도 그러한 배경과 무관하지 않다는 해석이다. 지난해 ‘APAC 콘텐츠 쇼케이스’가 온라인으로 스트리밍 콘텐츠 위주로 진행됐다면 올해 ‘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는 오프라인으로 스트리밍 콘텐츠뿐 아니라 디즈니 주요 스튜디오의 극장 개봉 예정작까지 포함해 대규모로 마련했다.

루크 강 총괄 사장은 “디즈니는 로컬 스토리에 집중해서 전 세계의 수많은 관객과 시청자들에게 감동과 즐거움을 선사하는 게 목표”라며 “디즈니의 향후 스토리텔링 여정에 함께해 달라”고 각오를 전했다.

둘째 날에는 한국 오리지널 콘텐츠 중심으로 행사가 이어진다. 이날 행사에서는 내달 디즈니+를 통해 공개하는 K-콘텐츠 ‘커넥트’와 ‘카지노’ 의 제작진과 배우진의 간담회가 진행된다. 이날 간담회에는 ‘커넥트’의 ‘카지노’의 강윤성 감독과 허성태와 이동휘 등이 참석한다.

‘2022 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