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몬, 혁신 중기 판로 개척 돕는다

  • 등록 2022-06-27 오전 8:40:12

    수정 2022-06-27 오전 8:40:56

[이데일리 정병묵 기자] 티몬이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과 ‘혁신 중소기업 발굴 및 성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우수한 기술을 가졌음에도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들을 대상으로 온라인 시장 진출을 지원하는 것이 목표다.

지난 24일 장윤석(오른쪽) 티몬 대표와 강병삼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이사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준정부기관으로서 연구개발특구와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육성을 통한 국가기술의 혁신 및 국민경제 발전을 목적으로 하는 기술사업화 전문기관이다.

티몬은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에 등록된 8449개 기업 가운데 온라인 판매에 적합한 기업소비자간거래(B2C) 기술 기업을 선정해 디지털 판로 개척을 돕는다. 시장 안착을 돕는 정책도 펼친다. 전문 기획전 운영은 물론, 티비온(TVON)과 연계해 라이브커머스도 적극 진행하며 중소기업들의 소비자 접점을 확대한다.

강병삼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이사장은 “우수한 기술 역량을 갖춘 중소기업들이 디지털 판로를 개척하고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상생 생태계 조성을 위해 힘쓰겠다”며 “티몬과 긴밀히 협력해 상생 발전을 위한 활동들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장윤석 티몬 대표는 “티몬이 보유한 온라인 마케팅 노하우와 플랫폼 경쟁력을 바탕으로 상생이라는 키워드를 통해 중소기업과 동반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며 “중소기업들의 온라인 진출을 지원하는 핵심 파트너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