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털 실검 중단에…트위터 실시간 날씨 정보 관심 늘어

역대급 #물폭탄 #폭염 에 관련 트윗 320만 건 발생
‘방금 천둥’, ‘날씨 무슨일’ 실시간 트렌드도 장악
  • 등록 2022-07-10 오전 11:41:00

    수정 2022-07-10 오전 11:41:00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네이버와 다음 포털에서 실시간 검색어가 중단된 뒤, 실시간 이슈를 다루는 트위터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네이버와 카카오는 정치권의 여론왜곡 우려로 실검을 중단한 바 있다.

▲사진 설명: 2021년과 2022년 ‘날씨’ 관련 트위터 대화량 비교


10일 트위터에 따르면 본격적으로 장마가 시작된 지난달 23일부터 이달 7일까지 15일간 한글 트윗 기준 320만 건이 넘는 날씨 관련 트윗이 발생했다.

작년 동기에 비하면 63%나 증가한 수치로 7월 2일 지난해보다 18일이나 빠르게 전국 폭염 위기경보 수준이 ‘경계’로 발령되는 등 이른 무더위가 트윗양에도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장마, 더위, 폭염, 우산 등 날씨 관련 키워드로 집계한 결과로 호우주의보 및 폭염 경보 소식 외에도 여름을 나기 위한 꿀팁 등에 대한 대화가 트윗 급증에 영향을 미쳤다.

날씨 관련 트윗양이 가장 많았던 날은 수도권과 중부 지방에 물폭탄이 쏟아진 6월 24일과 30일로 이틀에만 트윗양이 약 56만 건에 달했다. 특히 천둥·번개가 치는 순간에는 관련 트윗이 동시다발적으로 쏟아졌으며 ‘방금 천둥’, ‘방금 번개’, ‘천둥 소리’, ‘(하늘에)구멍 뚫렸’ 등의 키워드가 국내 트위터 실시간 트렌드에 오르기도 했다. 여러 지역의 도로 침수 소식에는 ‘무료 워터파크 개장이다’, ‘레인부츠 사야겠다’ 등의 트윗이 쌓이며 ‘워터파크’, ‘레인부츠’도 실시간 트렌드에서 확인할 수 있었다.

장마철 및 무더위를 이기는 행동 요령 팁 등 정보 공유 트윗도 활발하게 게재되면서 ‘에어컨’ 등 여름 가전과 ‘여름 할인’과 ‘여름 휴가’ 관련 키워드도 국내 실시간 트렌드에 올랐다. 6월 23일부터 7월 7일까지 ‘에어컨’, ‘제습기’, ‘선풍기’와 관련된 한글 트윗은 66만 건을 넘어섰다.

이 외에도 트위터에서는 수도권 외에도 지역별로 실시간 비 소식을 알리는 트윗이 공유되고 남부 지방의 폭염 특보와 가뭄으로 인한 피해가 화제가 되기도 했다.

트위터 코리아 관계자는 “트위터 실시간 트렌드에는 단순 트윗양이 아닌 고유성, 실시간성, 동시 트윗양 등이 반영돼 집중 호우 및 폭염 정보 등 지금 이 순간 꼭 알아야 할 정보를 빠르게 알 수 있다”며 “트위터로 실시간 날씨 정보를 확인하는 사람들을 위해 날씨 관련 정보를 빠르고 정확하게 알릴 수 있도록 관련 부처와 협업하는 등 양질의 콘텐츠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