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광주 붕괴사고' 실종자 가족, 수색 지연에 "장비 더 투입해야"

[광주아파트붕괴사고] 15일 실종자 가족 대표
"하루하루 애가 타…장비 더 투입해야"
  • 등록 2022-01-15 오후 1:45:21

    수정 2022-01-15 오후 1:45:21

[광주=이데일리 이용성 기자] 광주 서구 화정동 현대산업개발(현산) 신축 아파트 공사 붕괴 사고가 발생한 지 닷새째인 15일, 실종자 가족들은 구조 작업 지연에 대해 하소연했다.

15일 오전 광주 서구 화정동 ‘현대산업개발 아파트 신축공사 붕괴사고’ 현장에서 실종자 가족 임시 대표 안모씨가 언론브리핑을 하고 있다.(사진=뉴스1)
15일 오전 실종자 가족 대책위원회 대표 안모(45)씨는 “장비가 있어야 일이 빨리빨리 진척될 것 아니냐”며 “사람 100명이 들어가는 것과 장비 1대가 들어가는 것과 작업 차이는 크게 다르다”고 말했다. 이어 “(실종자 가족들은) 하루하루 애가 타는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안씨는 “장비를 더 많이 투입해달라”며 “장비가 없다면 힘들겠지만, 제가 알기에는 타워 크레인 등 장비가 국내 몇 대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토로하기도 했다.

안씨는 정치계 인사들에게도 쓴소리를 냈다. 그는 “전날 지역 국회의원들에게 이메일로 사고에 관심을 둬달라고 부탁했지만, 답장 온 정치인은 단 한 명도 없었다”며 “현장에 오면 불편하니 오라는 얘기가 아니다. 다만 ‘자기 일 아닌 것처럼’ 구는 것이 이해가 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전날 실종자 6명 중 1명이 숨진 채 발견된 가운데 관련 장례 절차에 대해 안씨는 “유가족이 되신 분들이 연고가 있는 수도권에 빈소를 마련할 것으로 보인다”며 “관련 장례 절차 협의가 진행 중”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앞서 지난 11일 오후 3시 47분쯤 광주 서구 화정동 현대아이파크 신축 공사 현장 39층 옥상에서 콘크리트 타설작업을 하던 중 23층부터 38층까지 외벽과 구조물이 무너졌다. 이 사고로 당시 작업자 6명이 실종됐다. 전날 6명 중 1명이 숨진 채 발견됐고, 현재 나머지 5명에 대한 구조작업이 진행 중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