퀄컴, e스포츠 리그 ‘스냅드래곤 프로’ 파트너사로 삼성전자 선정

  • 등록 2022-12-08 오전 9:00:27

    수정 2022-12-08 오전 9:00:27

[이데일리 김정유 기자] 퀄컴 테크날러지는 삼성전자(005930)가 스냅드래곤 프로 시리즈의 공식 스마트폰 파트너사로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드림핵 발렌시아의 스냅드래곤 프로 시리즈 모바일 챌린지 결승전을 시작으로 모바일 챌린지와 모바일 마스터즈의 스냅드래곤 프로 시리즈 참가자들은 스냅드래곤이 탑재된 삼성 갤럭시 기기를 단독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최승은 삼성전자 MX사업부 마케팅 팀장(부사장)은 “스냅드래곤이 탑재된 고성능 삼성 갤럭시 기기가 전 세계 수많은 게이머들의 게임 경쟁에 활용돼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스냅드래곤 프로 시리즈의 공식 스마트폰 파트너사로서, 퀄컴과 기존 파트너십을 더욱 공고히 해 e스포츠 세계에서 모바일 기술을 발전시키는 데 기여 할 것”이라고 전했다.

돈 맥과이어 퀄컴 테크날러지 수석부사장 겸 최고마케팅책임자(CMO)는 “삼성과의 협력은 전례 없는 접근성과 개방성을 통해 모두가 참여할 수 있는 모바일 e스포츠를 위한 노력을 보여준다”며 “이번 협력을 토대로 세계 최고 모바일 게이머들이 최대 규모의 e스포츠 국제 무대에서 경쟁하면서, 프리미엄급 모바일 게임 기능과 스냅드래곤이 탑재된 삼성 갤럭시 기기의 우수한 성능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게임 및 e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업체인 ESL FACEIT그룹(이하 EFG)도 스냅드래곤 프로 시리즈가 최대 규모의 모바일 e스포츠 리그로 성장하도록 지원하고 있다.

케빈 로젠블랫 EFG 게임 부문 수석 부사장은 “삼성과 퀄컴 테크날러지의 업계 선도적인 기술을 활용해 EFG는 전 세계 모바일 게이머를 위한 게이밍 경험을 지속적으로 강화할 것”이라며 “우리의 파트너십은 손 안의 스마트폰이 혁신적인 게이밍 경험을 개방하는 관문이라는 것을 보여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