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상찮은 '불의고리'…인니 수마트라서 규모 5.8 강진

인니 당국 "1명 사망하고 9명 부상"…여진만 53차례
쓰마미 위험 없지만 산사태 발생 우려
  • 등록 2022-10-01 오후 1:52:09

    수정 2022-10-01 오후 1:52:09

[이데일리 장영은 기자] 인도네시아 수마트라섬 북부에서 1일(현지시간) 규모 5.8의 강진이 발생해 1명이 사망했다고 인도네시아 기상기후지질청(BMKG)이 밝혔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인도네시아 수마트라섬에서 지난달 24일에 이어 이달 1일 또 강진이 발생했다. 사진은 2016년 12월 수마트라에서 발생한 지진애 따른 피해 상황. (사진= AFP)


BMKG 당국자는 기자들과 만나 “이 지진으로 9명이 다쳤다”며, 지진이 처음 감지된 후 5채의 가옥이 파소됐고 53차례의 여진이 발생한 것으로 관측됐다고 말했다. 그는 현재로서는 쓰나미 위험은 없지만 구릉 지대에서 산사태가 발생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이번 지진은 이날 오전 2시30분쯤 수마트라 북타파눌리군에서 서쪽으로 15㎞ 떨어진 지역에서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지난달 24일 오전에도 수마트라 북서부에서 규모 6.2의 지진이 발생해 주민 일부가 대피하고 주택 등 건물이 훼손됐다. 또 올해 2월에는 수마트라 서부에서 규모 6.2의 강진이 발생해 25명 이상이 숨지고 수백명이 다치기도 했다.

인도네시아는 지진 활동이 활발하게 일어나는 환태평양 조산대 ‘불의 고리’ 위치해 있다. 2004년12월에는 규모 9.2의 강진이 발생해 대규모 쓰나미가 발생하고 인도네시아인 17만명을 포함해 총 22만명이 숨지는 대형 참사가 벌어지고 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