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40.51 10.42 (+0.33%)
코스닥 1,046.12 6.69 (+0.64%)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비대면 스타트업' 육성사업에 5385개사 몰려

경쟁률 13.5대 1 기록
사업화 자금 및 판로 등 프로그램 지원
  • 등록 2021-05-14 오전 8:30:02

    수정 2021-05-14 오전 8:30:02

[이데일리 김호준 기자] 중소벤처기업부는 지난달 공모한 ‘비대면 스타트업 육성 사업’에 5385개 스타트업이 접수했다고 14일 밝혔다.

중기부는 ‘포스트 코로나’를 이끌 유망 스타트업을 신속하게 발굴·육성하기 위해 올해 비대면 스타트업 육성사업(혁신분야 창업패키지)을 신설했다. 올해 예산은 총 600억원이다.

중기부 등 12개 부처가 소관 분야별로 전문성 있는 주관기관을 통해 스타트업을 선발한다. 기업당 최대 1억5000만원 사업화 자금과 각 분야의 기술, 판로, 인증 등 특화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사업 접수 결과 최종 선정 예정인 400개사 대비 경쟁률은 13.5대 1을 기록했다. 이는 다른 지원 사업보다 두 배 이상이 높은 경쟁률이다. 예비창업·초기창업·창업도약패키지 등 창업사업화지원 평균 경쟁률은 6.3대 1 수준이다. 비대면 분야가 코로나19 이후 주목받은 영향으로 풀이된다.

분야별 신청현황은 △온라인 교육(570개사) △에듀테크 시스템(514개사) △온라인 농·식품(441개사), 지역·융합 미디어(399개사) △비대면 의료(327개사) 등 순으로 집중됐다. 세부 분야를 특정하지 않고 대상 스타트업을 모집하는 ‘유레카 분야’에는 1526개 사가 신청했다. 해당 분야 경쟁률은 42.4대 1로 나타났다.

중기부 관계자는 “이번 신청기업에 대해서는 협업부처의 분야별 주관기관을 통해 서면평가, 발표평가 등을 거쳐 5월 말까지 지원기업을 선정해 6월부터 창업 사업화 지원을 시작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