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김영광, "구하라와 키스신, 엄마가 좋았냐고 물어봐" 난감

  • 등록 2013-08-01 오후 3:35:15

    수정 2013-08-01 오후 3:35:15

▲ 구하라와 김영광의 옷깃잡이 키스 [사진=메이스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데일리 e뉴스 김민정 기자] 배우 김영광이 카라 구하라와의 첫 키스신에 대해 밝혔다.

김영광은 최근 진행된 KBS 2TV ‘해피투게더3’ 녹화에서 “모델에서 연기자로 전업 후 어머니가 더욱 자신을 자랑하고 다니는 것 같다”고 말문을 열었다.

김영광은 “어머니가 교회를 나가실 때 내 사진을 가방에 넣고 가기도 한다. 특히 어머니는 내 상대 역에 대해 관심을 많이 가진다. 촬영이 끝나면 ‘그 배우가 잘해줬어? 그 사람은 뭐해?’ 등 끊임없이 질문을 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최근 구하라씨랑 키스신을 찍었는데 그것을 어떻게 보시고 어머니가 ‘진짜 했어? 입술 맞췄어? 좋았어?’ 등 자세하게 물어봐 난감했다”고 전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한편 이날 녹화에는 김영광을 비롯해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굿 닥터’ 팀의 주원, 주상욱, 정만식이 함께 출연했다. 오는 1일 밤 11시 20분 방송.

▶ 관련기사 ◀
☞ 구하라-김영광, 수백명 인파속 과감한 `옷깃잡이 키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