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53.29 58.31 (+1.95%)
코스닥 926.80 20.49 (+2.26%)

K5 하이브리드, 세계 최초로 '기네스 연비'에 도전

하이브리드카 최초, 현대기아차로서도 처음 도전
리터당 22.4km 달성하면 세계기록..페이스북 등에서 중계
  • 등록 2011-08-26 오전 10:19:32

    수정 2011-08-26 오전 10:19:32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K5 하이브리드가 기네스 세계기록 연비에 도전한다.

하이브리드카가 기네스 기록에 도전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 현대기아차 그룹으로서도 기네스 도전은 최초다. 올해 초 현대차 쏘나타 하이브리드가 미국 동부에서 서부를 가로지르는 횡단 주행을 한 적은 있지만 홍보 차원이었다.

◇하이브리드카 최초 22.4km/ℓ 기록 도전 기아자동차(000270)는 26일(현지시간)부터 다음달 10일까지 K5 하이브리드로 미국 본토를 일주하며 기네스 최고 연비 기록에 도전한다고 밝혔다. 미국 48개주(州) 전역(알래스카, 하와이 제외)을 일주하게 된다.

기네스 기록에는 하이브리드카가 없는 상황. K5 하이브리드가 기네스社가 제시한 52.77mpg(약 22.4km/ℓ)의 연비를 달성하면 성공하게 된다.

일반연료 부문에선 2009년 폭스바겐의 제타 2.0 디젤 차량(수동변속기)가 달성한 58.82mpg(25.0km/ℓ)가 기네스 기록이다. 따라서 K5 하이브리드가 52.77mpg(약 22.4km/ℓ) 기록을 달성하면 하이브리드 부문에서 새로운 기네스 기록의 주인공이 된다. K5 하이브리드 도전차량은 자동변속기다.    
▲ 본격적인 행사에 앞서 미국 조지아州 웨스트포인트市에 위치한 기아차 생산공장을 배경으로 이번 행사의 드라이버인 ‘웨인 저디스(Wayne Gerdes)’가 K5 하이브리드와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 웨인 저디스는 경제운전 전문가  K5 하이브리드를 타고 세계 기록에 도전하는 웨인 저디스(Wayne Gerdes)는 올초 쏘나타 하이브리드 미국횡단을 했던 운전자다.

웨인 저디스는 함께 움전하는 크리스 버니어스(Chris Bernius)와 함께 ‘하이퍼 마일링 드라이브(Hyper-Miling Drive, 자동차 공인 연비보다 높은 연비를 구현하는 주행)’이란 개념을 최초로 도입한 전문가. 그들은 현재 각종 이벤트에서 왕성한 교육활동을 하고 있다.

K5 하이브리드는 26일 기아차 생산 공장이 위치한 조지아州 웨스트포인트市를 출발, 미국 본토를 시계 방향으로 돌아 마지막으로 사우스캐롤라이나州를 거쳐 다음달 10일 다시 출발지로 되돌아온다. 운행 거리는 총 7950마일(약 1만2800km)이나 된다.

▲ 행사에 앞서 미국 조지아州 웨스트포인트市에 위치한 기아차 생산공장을 배경으로 행사 관계자들이 K5 하이브리드와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 기아차, K5 하이브리드 기네스 도전 생중계 'K5 하이브리드 기네스 세계 기록 도전(Optima Hybrid the Guinness World Record Challenge)' 이벤트는 페이스북(www.facebook.com/Kiamotorsworldwide), 블로그(www.kia-buzz.com), 트위터(@Kia_Motors) 등을 통해 전 세계 네티즌에게 실시간 중계된다.

특히 드라이버들이 운행장소와 평균연비 등의 운행정보와 주행 영상 및 사진 등을 제공해 K5 하이브리드의 우수한 디자인과 경제성을 자연스럽게 알릴 예정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K5 하이브리드가 미국 전역을 가로지르는 이번 이벤트를 통해 최고의 친환경성을 입증할 것으로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밝혔다.

기아차의 K5 하이브리드는 현대차 쏘나타 하이브리드와 함께 세계 최초로 독자 개발한 '병렬형 하드타입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탑재해 경차를 뛰어넘는 최고의 공인연비(21km/ℓ, 국내 기준)를 실현했다. 

환경부로부터 하이브리드 차량 최초로 탄소성적표지 인증을 획득했으며, 지난달 국내에서 실시한 K5 하이브리드 연비대회에선 공인연비(21km/ℓ)보다 무려 7.6km/ℓ 높은 28.6km/ℓ를 기록한 운전자가 1위를 차지했다. 참가자 20명의 평균 연비도 25.9km/ℓ나 됐다.  

▶ 관련기사 ◀
☞기아차, 2012년형 쏘렌토R 출시...`안전성 UP`
☞오늘의 증시 일정(25일)
☞임단협 조정성립률 대폭 늘어었다..10건 중 7건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