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철홍 보람 회장, ‘한국의 영향력 있는 CEO’ 7년 연속 선정

사회책임경영 부문 수상
보람상조 사회봉사단 및 보람할렐루야 창단 등 공헌활동
“고객과 상생하는 토털 라이프케어 기업 될 것”
  • 등록 2023-05-26 오전 9:14:46

    수정 2023-05-26 오전 9:14:46

[이데일리 김영환 기자] 최철홍 보람그룹 회장이 7년 연속으로 사회책임경영 부문 ‘한국의 영향력 있는 CEO’로 선정됐다. 보람그룹을 상조업계 선도기업의 반열에 올리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김기태 보람상조라이프 대표이사가 ‘한국의 영향력 있는 CEO’ 시상식에서 대리수상을 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보람그룹)
‘한국의 영향력 있는 CEO’는 탁월한 리더십과 진취적인 경영혁신을 바탕으로 기업경영을 성공적으로 수행하고 국가 경제 발전과 인재 양성에 기여한 대표 경영인들을 선정하는 시상식이다. 산업계와 학계, 언론계 등으로 이뤄진 심사위원단의 심사를 통해 수상자를 선정한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최철홍 회장을 비롯해 유정복 인천광역시장, 박형준 부산광역시장 등 지자체 단체장들과 윤홍근 제너시스BBQ그룹 회장, 강성희 오텍캐리어 회장 등이 ‘한국의 영향력 있는 CEO’로 선정됐다.

최 회장은 창업 이래 현재까지 보람그룹을 이끌면서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진두지휘 해왔다. 매년 지역사회 맞춤형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전개하는 가 하면 한국탁구 저변 확대와 국민 생활체육 증진을 위해 ‘보람할렐루야’ 프로탁구단을 설립하는 등 영역의 구분 없는 사회 공헌에 박차를 가해 왔다.

2012년에는 보람상조 사회봉사단을 출범시켜 인천 부평장애인종합복지관, 서울 금천장애인종합복지관과의 협업으로 장애인 돕기 활동 등을 펼쳐왔다.

또 보람할렐루야 탁구단과 사회봉사단을 합친 스포츠봉사단 B.L.P(Boram Life Ping-pong)를 구성해 보람할렐루야 소속 프로 선수들을 통한 탁구 재능기부, 수혈용 혈액 수급난 극복을 위한 헌혈캠페인 등을 통해 사회공헌의 보폭을 넓혀왔다.

최근에는 사랑의 PC 기증식을 열고 ESG 활동의 일환으로 업무용 PC 150여 대를 한국IT복지진흥원에 무상 기증한 바 있다. IT 취약계층의 정보격차를 줄이는 한편 자원의 선순환을 이루면서 ESG경영에 본격적으로 나서겠다는 계획이다.

보람상조는 국내 최다 누적고객 수(282만), 최다 행사 진행 건수(27만)를 달성하는 등 국내 대표 상조 브랜드로 자리 잡았다.

최 회장은 “회사 설립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고객만족은 물론 기업의 사회적인 책임을 다해온 것에 대한 격려로 이 상을 수상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보람상조는 토털 라이프케어 서비스 기업으로서 상조(相助)라는 의미를 되살려 고객들과 상생하는 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