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밤 정취 느끼며 경복궁 산책…'경복궁 야간 관람' 운영

3월 29일 오전 10시부터 온라인 예매
4월 5~5월 31일
  • 등록 2023-03-23 오전 9:26:32

    수정 2023-03-23 오전 9:26:32

[이데일리 이윤정 기자] 경복궁 권역에 만개한 봄꽃을 만끽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된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경복궁관리소는 4월 5일부터 5월 31일까지 2023년 봄 경복궁 야간 관람을 운영하고, 3월 29일 오전 10시부터 온라인 예매를 시작한다.

경복궁 경회루 야간 전경(사진=문화재청).
경복궁 야간 관람은 매년 예매 시작과 동시에 매진될 만큼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 대표적인 궁궐 활용 프로그램이다. 특히 상반기 야간 관람에서는 봄꽃이 만개한 경복궁의 야경을 감상할 수 있다. 계절의 특성에 맞춰 올해부터는 행사명을 ‘상반기 야간관람’ 대신 ‘봄 야간관람’으로 변경했다.

야간 관람이 가능한 개방 권역은 광화문·흥례문·근정전·경회루·사정전·강녕전·교태전·아미산 권역(개방면적 3만4000㎡)이다. 이 중 경회루와 그 주변에서는 흐드러지게 피어있는 수양벚꽃, 연못에 비친 경회루의 아름다운 운치를 감상할 수 있다. 또한 교태전 후원인 아미산에서는 은은한 조명 사이로 봄꽃이 만개한 봄밤의 정취를 느낄 수 있다.

관람권은 사전 온라인 예매로 미리 구매해야 한다. 1일당 판매수량은 2500매다. 4월 관람권은 3월 29일, 5월 관람권은 4월 26일 각각 오전 10시부터 예매가 시작된다. 외국인의 경우 별도로 관람 당일 광화문 매표소에서 하루 200매에 한해 현장 구매할 수 있다. 온라인 예매와 현장 구매 모두 사재기 및 암표 판매를 방지하기 위해 1인당 2매까지 구매를 제한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