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97.20 18.46 (+0.58%)
코스닥 978.30 8.31 (+0.86%)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5G 밀리미터파 테스트베드’ 본격 가동

美 5G 원천칩셋 공급기업 퀄컴과 협약 등 테스트베드 운영
5G 관련 대학·스타트업·중소·중견기업에 실증환경 제공
공모전·세미나 등 5G 밀리미터파 활성화 위한 프로그램 추진
  • 등록 2021-03-29 오전 9:17:06

    수정 2021-03-29 오후 4:01:59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5G 밀리미터파 테스트베드 관련 사진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전경 사진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경기혁신센터)가 5G 밀리미터파 테스트베드 운영을 본격화한다.

지난달 23일 경기혁신센터는 중소벤처기업부·KT와 함께 판교 스타트업캠퍼스에 국내 최초 스타트업을 위한 5G 밀리미터파 테스트베드를 구축했다. 5G 기술기업의 신시장·신사업 창출을 위한 밀리미터파 기반 디바이스 및 부품 개발에 필요한 최적의 실증환경을 제공한다.

이번 구축을 통해 5G 신산업 시장 개척을 원하는 관련 스타트업이나 중소·중견기업 수요에 부합하는 맞춤형 지원이 가능해졌다. 경기혁신센터는 이를 토대로 5G 밀리미터파 실증환경 제공뿐만 아니라 5G 분야 네트워킹 거점 및 협업모델 구축 등 전략적 운영에 나섰다.

우선 퀄컴 원천칩셋을 이용, 디바이스를 만드는 수많은 국내 업체와 디바이스를 활용하는 플랫폼 서비스 간 협업을 위해 경기혁신센터는 글로벌 기업 ‘퀄컴(Qualcomm)’과 ‘5G 밀리미터파 디바이스 관련 정보공유 및 교류’ NDA(기밀유지협약)를 체결했다.

경기혁신센터와 퀄컴은 앞으로 5G 디바이스 개발사(로봇, 5G 기반 CCTV 등)와 5G 관련 기업(XR 콘텐츠, 동영상 미디어 서비스 등) 간 네트워킹 진행, 세미나와 포럼 공동개최 등 5G 디바이스 관련 분야에서 협업할 예정이다.

5G 밀리미터파 테스트베드를 중심으로 산학연 간 협력도 활발히 진행 중이다. 그 일환으로경기혁신센터는 최근 광운대 산학협력단, 초저지연 양방향 미디어 플랫폼(Web RTC) ‘팀그릿’과 함께 ‘5G 네트워크 로봇 혁신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광운대와 팀그릿은 5G 연계 로봇 개발 협업을, 경기혁신센터는 이를 검증할 수 있는 실증환경을 제공한다.

경기혁신센터 관계자는 “기대했던 것처럼 테스트베드를 중심으로 다양한 5G 기술기업들과의 협업이 이뤄지고 있다”며 “경기혁신센터는 앞으로도 체계적이고 전략적인 테스트베드 운영을 통해 5G 산업 혁신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