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란 11월 거래액 572억…역대 최고 거래액 경신

2022년 거래액 1조 목표…글로벌 명품 플랫폼 도약
  • 등록 2021-12-07 오전 9:28:58

    수정 2021-12-07 오전 9:28:58

[이데일리 윤정훈 기자] 온라인 럭셔리 부티크 발란이 11월 거래액 572억 원을 달성했다고 7일 밝혔다. 이는 10월 거래액 461억 원에 이어 두 달 연속 역대 최고 거래액을 경신한 기록이다.

(사진=발란)
두 달 연속 역대 최고 거래액을 경신하며 발란은 2개월 새 거래액 1000억 원을 돌파했다. 뿐만 아니라 11월 한 달 거래액인 572억 원만으로 발란의 2020년 총 거래액인 512억을 훌쩍 넘기며 발란의 독보적인 성장세를 입증했다.

주요지표들도 꾸준히 상승세를 그리며 순 방문자(MAU) 600만, 누적 앱설치 200만을 돌파했다. 월간 앱 신규 설치자 수도 38만명으로 증가했으며, 발란 내 평균 객단가도 60만원으로 늘었다.

2021년 높은 성장세에 힘입어 발란은 2022년 거래액 목표를 8000억 원에서 1조 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또한, 글로벌 명품 온라인 커머스인 파페치, 네타포르테, 마이테레사 등과 경쟁을 통해 글로벌 톱3 명품 플랫폼으로 도약을 목표로 한다.

글로벌 명품 온라인 커머스의 현재 거래액 순위는 2020년 기준 파페치가 약 3조 6000억원으로 1위, 네타포르테가 1조 원으로 2위를 차지하고 있다. 이어 마이테레사 8000억원, 매치스패션 6500억원, 센스닷컴 5800억 원을 기록하고 있다.

발란은 내년에 △중고, 뷰티, 시계, 주얼리 등 카테고리 확장 △24개월 무이자 할부 및 BNPL 도입 (Buy Now Pay Later) △CRM을 비롯한 VIP 컨시어지 시스템 △국내외 풀필먼트 시스템 강화 등을 통해 플랫폼 경쟁력을 높일 계획이다. 2023년에는 아시아 시장 진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