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우주연상' 박해일 "호기심이 동력, 잃지 않을 것"

제58회 대종상영화제 시상식
'헤어질 결심'으로 남우주연상 수상
  • 등록 2022-12-09 오후 8:29:59

    수정 2022-12-09 오후 8:29:59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박해일이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박해일은 9일 서울 광진구 건국대 새천년홀에서 열린 ‘제58회 대종상영화제’ 시상식에서 ‘헤어질 결심’으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박해일은 “개인적으로 배우로서 영화를 대할 때 호기심이 가장 큰 동력이었다. 앞으로 그 호기심 잃지 않고 실패하더라도 나아가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그러면서 “올 한 해 영화인들 정말 고생하셨고 관객분들 내년에 더 많은 사랑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올해 대종상영화제 시상식은 ENA를 통해 생중계됐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