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MS, 실리콘밸리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 국내 공급

  • 등록 2016-05-13 오전 9:31:16

    수정 2016-05-13 오전 9:31:16

[이데일리 정병묵 기자] 마이크로소프트(MS)가 창조경제혁신센터와 손잡고 미국 실리콘밸리의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을 공급한다.

한국MS는 13일부터 21일까지 서울 경기 대구 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창조와 혁신’ 글로벌 워크샵을 3개 혁신센터와 공동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MS 본사의 이노베이션 센터가 개발한 워크샵 프로그램을 한국에 처음으로 공급하는 것으로 센터 관계자가 직접 한국의 대학생과 예비창업자들을 지도하게 된다.

이번 워크샵은 지난 2월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전국창조경제혁신센터협의회 간에 스타트업 글로벌 진출 지원 및 대학생 창업 및 소프트웨어 교육 등을 위해 맺은 업무협약의 후속프로그램이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이번 워크샵의 성과가 좋을 경우 다른 혁신센터에도 워크샵 프로그램의 보급을 확대할 계획이다.

마이크로소프트 이노베이션센터는 세계 각국의 정부기관, 대학, 업계 등과 협력, 마이크로소프트의 우수한 소프트웨어 교육 콘텐츠와 인력을 활용해 창업을 꿈꾸는 학생들과 기업가, 스타트업을 지원하기 위해 2002년 설립됐다.

1일짜리 발명주기 워크샵 (서울 16일, 경기 17일, 대구 21일)과 3일짜리 린 스타트업 머신 워크샵(대구, 18~20일)으로 나뉘어 진행된다.

발명주기 워크샵에서는 미국 스탠포드대학교의 테크놀로지 벤처 프로그램 디렉터인 티나 실리그(Tina Seelig) 교수가 자신의 저서 ‘시작하기 전에 알았으면 좋았을 것들’을 바탕으로 대학생들에게 기업가 정신과 창의적이고 혁신적으로 사고하는 방법을 가르쳐 준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