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경희대병원, 웰스메디텍과 임상연구 업무협약 체결

  • 등록 2022-08-19 오전 10:39:31

    수정 2022-08-19 오전 10:39:31

[이데일리 이순용 기자] 강동경희대학교병원(원장 김성완)은 의료기기 제조 스타트업 기업인 웰스메디텍㈜과 임상연구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강동경희대학교병원과 ㈜웰스메디텍은 △의료기기 개발 협업 추진 및 효과성 검증 △협업 분야의 발굴 및 진행 △의료 및 보건 관련 학술과 기술정보 교류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웰스메디텍㈜은 치과 및 안과에서 사용되는 치료기기와 진단기기를 개발하는 의료기기 제조 스타트업 기업이다. 디지털 융복합이 가능한 혁신적인 의료기기 전문기업으로 구강염증 치료기기와 안질환 치료기기를 개발하고 있다. 천안시 충남테크노파크에 본사와 연구소, 경희대학교 서울 바이오 산학협력센터에 지사가 있다. 2018년 설립 이래 끊임없는 연구개발로 여러 기관으로부터 기술력과 잠재성을 인정받아 매년 성장하고 있는 기업으로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가 결합한 융복합 스마트 헬스케어 회사로 발돋움하고 있다.

강동경희대학교병원은 최고 수준의 의료진 및 의료 시설, 그리고 임상시험의 신속한 시작을 제공할 수 있어 의료기기 개발에 대한 의학자문 및 임상시험을 원활히 진행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웰스메디텍㈜ 황경원 대표는 “이번 협약으로 당사가 현재 허가 진행 중인 제품과 개발 중인 제품에 강동경희대학교병원의 인프라와 네트워크 등을 적극적으로 활용하여 더욱 효율적이고 효과적인 제품을 위한 기술개발에 보탬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강동경희대학교병원 이상호 임상의학연구소장은 “웰스메디텍과의 협력으로 본원의 인프라 및 임상 자원이 의료기기 개발의 효과성 검증으로 활용되어 오픈이노베이션 전략을 실천하는 계기가 되리라 기대된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