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시대는 '파크뷰'가 대세..청약경쟁률 높고 'P'도 붙어

3월 분양한 ''서광교 파크뷰'' 51.25대 1 기록
''원주 더샵 센트럴파크'' 분양권에 프리미엄 2억 형성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환호공원'' 2994가구 이달 분양
  • 등록 2022-05-06 오전 10:41:43

    수정 2022-05-06 오전 10:41:43

[이데일리 이승현 기자] 코로나19 여파로 공원을 조망할 수 있는 ‘파크뷰’ 아파트에 대한 관심이 높다. 새 아파트에는 수 억원의 프리미엄이 형성되고, 신규 분양도 경쟁률이 높다.

파크뷰 아파트 프리미엄 (자료: 부동산인포)
코로나19는 주거 생활에 많은 변화를 가져왔다. 실제 부동산 플랫폼 직방이 작년 말 아파트 단지 거주민이 작성한 ‘직방 거주민 리뷰’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언급률이 가장 높았던 키워드는 ‘코로나’였고, 두 번째로 ‘슬세권’이었다. 코로나19 펜데믹으로 인해 집에서 생활하는 시간이 길어졌고, 리뷰에 언급되는 키워드도 변화가 생긴 것이다.

이에 집 안에서 푸른 공원을 조망할 수 있고, 집 밖으로 멀리 나가지 않아도 간단한 산책, 조깅, 취미생활이 가능한 파크뷰 아파트 선호도가 높아졌다. 특히 도심 속 공원 조망이 가능한 새 아파트에는 억대 프리미엄이 형성되고 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 자료에 따르면, 입주를 앞둔 강원도 ‘원주 더샵 센트럴파크(2단지)’ 전용 84㎡ 분양권은 지난 1월 5억6169만원에 거래되며, 분양가 대비 2억3000만원 이상 프리미엄이 형성됐다. 단지는 중앙공원 조망이 가능하고, 공원이 접해 있어 이용도 편리하다. 경남 밀양에 위치한 ‘e편한세상 밀양강’도 밀양강과 주변 수변공원 조망이 가능하다는 장점 때문에 전용 84㎡가 지난해 10월 3억9000만원에 거래돼 분양가 대비 1억원 이상 올랐다.

분양시장에서도 파크뷰 아파트가 인기다. 올해 3월 경기 수원에 분양한 ‘서광교 파크뷰’는 평균 51.25대 1의 청약 경쟁률을 기록했다. 주변 공원이 많고, 공원 조망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큰 호평을 받았다.

이달에도 ‘파크뷰’ 아파트 분양이 예정돼 있다. 현대건설은 5월 경북 포항에 ‘힐스테이트 환호공원’ 2994가구를 선보일 예정이다. 단지 내에서 환호공원과 바다 앞까지 이어지는 산책로가 조성되며, 집 안에서는 환호공원을 조망할 수 있다. 입주민들은 환호공원, 영일대해수욕장, 영일교, 포스코 ‘포항제철소’의 야경도 누릴 수 있을 전망이다.

같은 달 전남 순천에서는 두산에너빌리티(옛 두산중공업)가 ‘트리마제 순천’ 1·2단지 총 2019가구를 선보인다. 인근 주변으로 봉화산, 웅방산, 조례호수공원 등이 위치해 있고, 일부 가구에서 조망이 가능하다. 이밖에 SGC이테크건설이 시공하는 인천 서구 ‘청라 더리브 티아모 까사’ 등 파크뷰 주거시설도 분양될 예정이다.

권일 부동산인포 리서치팀장은 “도심 속 공원은 조성할 수 있는 입지가 한정적이다 보니 인접한 아파트의 희소성이 높게 나타난다”며 “특히 조망이 가능하다는 것은 단지와 거의 접해 있어 단순한 ‘공세권’을 넘어 숲 속 단지로 여겨지기 때문에 억대 프리미엄도 형성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