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전기차 '르노 조에' 충남 등 6개 지자체서 2천만원대 구매 가능

르노삼성, 지역별 보조금 반영한 예상 구매 가격 공개
보조금 가장 많은 충남 구매가 2259만~2759만원
18일 서울 성수동서 고객 초청 론칭 행사 열어
  • 등록 2020-08-10 오전 9:50:21

    수정 2020-08-10 오전 9:50:21

르노 조에
[이데일리 이승현 기자] 르노삼성자동차는 유럽 전기차 누적 판매 1위인 ‘르노 조에(Renault ZOE)’의 국내 출시를 앞두고 10일 르노 브랜드 홈페이지에서 르노 조에의 디자인과 거주 지역별 보조금을 반영한 예상 구매 가격대를 공개한다.

르노 조에는 지난 2012년 유럽 시장에 처음 선보인 이후 올해 6월까지 약 21만 6000대가 판매된 유럽 베스트셀러 전기차로 오는 18일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다.

르노 조에에 관심 있는 고객은 르노 브랜드 홈페이지에서 다양한 차량 이미지와 정보를 미리 확인할 수 있으며 환경부와 지자체별 전기차 보조금을 반영한 거주 지역별 예상 구매 가격대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관심 고객’으로 등록하면 가장 빠르게 자세한 차량 정보를 포함한 상담도 받아 볼 수 있다.

예를 들어 서울시의 경우 국고보조금을 포함해 최대 1189만원의 보조금을 지원, 조에의 예상 구매가는 2809만~3309만원이다. 또 보조금이 가장 많은 충남(1736만원)에서는 조에의 예상 구매가가 2259만~2759만원까지 떨어진다. 충남을 포함해 강원, 경남, 전남, 전북, 충북 등 6개 지자체에서는 조에를 2000만원대에 살 수 있다.

단 전기차 보조금은 각 자지체별 잔여 예산에 따라 변경될 수 있어 이를 확인해야 한다.

한편 르노삼성자동차는 르노 조에의 국내 출시를 기념해 오는 18일 고객을 초청해 서울시 성수동에서 조에 론칭 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참여를 원하는 고객은 오는 12일까지 르노 브랜드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다.

김태준 르노삼성자동차 영업본부장은 “르노 조에는 10여 년의 르노 전기차 개발 경험이 응축된 르노의 대표적인 전기차로 유럽 시장 누적 판매 1위를 자랑한다”며 “유럽 시장에서 이미 대중적인 사랑을 받으며 상품성을 입증한 만큼 국내 시장에서도 이지 일렉트릭 라이프의 기준을 제시하며 전기차 보급 확대를 이끌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지역별 르노 조에 예상 구매가 (자료=르노 브랜드 홈페이지)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