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한정판 디지털 콘텐츠사 엑스바이블루에 투자

  • 등록 2022-05-30 오전 11:49:33

    수정 2022-05-30 오전 11:49:33

[이데일리 김정유 기자] 위메이드(112040)는 한정판 디지털 콘텐츠 제공 기업 엑스바이블루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다고 30일 밝혔다.

엑스바이블루는 서울옥션블루의 자회사로, 미술 작품을 포함한 예술 작품 분야의 디지털 콘텐츠 지식재산(IP)을 보유, 검증된 콘텐츠를 큐레이션해 선보인다.

서울옥션블루는 국내 최대 미술 경매 기업 서울옥션의 관계사로, 온라인 기반 미술시장 저변 확대를 위해 미술품 공동구매 플랫폼 ‘소투’(SOTWO)를 운영하는 미술 전문 기업이다.

지난해 엑스바이블루는 대체불가능토큰(NFT) 콘텐츠 시장 진출을 선언한 바 있다. 위메이드는 NFT 사업 영역의 확장과 신규 프로젝트 발굴 등 장기적 가치 투자의 일환으로 이번 투자를 결정했다.

또한 다음달 15일 공개할 자체 메인넷 ‘위믹스3.0’ 플랫폼 생태계 활성화와 대중화를 위해 엑스바이블루와 다각도로 협력할 방침이다. 특히 위메이드는 NFT와 DAO를 결합한 서비스 ‘나일’(NILE)을 준비하고 있는데, 팬덤과 멤버십을 이용한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정봉 엑스바이블루 대표는 “블록체인과 NFT 사업에 있어서 선도적인 위치를 차지하고 있는 위메이드로부터 투자를 유치하게 되어 매우 뜻깊다”며 “향후 회사가 준비하고 있는 각종 사업을 차질없이 준비할 예정이며 NFT 사업 확장에도 더욱 탄력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유틸리티 코인 위믹스, 100% 완전담보 스테이블 코인인 위믹스달러를 기반으로 메인넷 위믹스3.0을 출시해 게임, DAO와 결합된 NFT, 디파이 등 모든 것을 갖춘 플랫폼으로 확장시킬 것”이라며 “실질적으로 가치 있는 미술과 예술에 특화되어 있는 엑스바이블루와 함께, NFT가 경제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한단계 도약시키겠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