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철 “남북 대화 동력 회복해 북미대화 재개 노력”

“정부, 남북공동선언 이행할 확고한 의지 있다”
  • 등록 2019-05-24 오후 1:48:24

    수정 2019-05-24 오후 1:48:24

김연철 통일부 장관(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김영환 기자] 김연철 통일부 장관은 24일 “정부는 남북공동선언을 이행할 확고한 의지가 있다”고 강조했다.

김 장관은 이날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통일연구원 학술회의 ‘신한반도체제의 비전과 과제’ 축사에서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정착은 우리의 국익과 미래가 달려있는 바로 우리의 문제”라며 “당사자인 우리가 변화를 주도해 나가야 한다”면서 이 같이 말했다.

김 장관은 남북관계의 지속적 발전으로 북미대화 재개를 추동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그는 “하노이 정상회담 이후 소강 국면이 이어지고 있지만 북한과 미국은 여전히 외교적 협상을 통한 해결 원칙을 견지하고 있다”며 “이러한 상황에서 중요한 것은 상황을 안정적으로 관리하면서 가능한 조기에 북미간 협상을 재개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지금은 비록 소강상태이지만 조만간 남북공동선언으로 얻은 대화의 동력을 다시 회복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 장관은 남북간 군사분야 합의 이행 성과에 대해 “또 하나의 중요한 성과는 ‘전쟁 없는 한반도’ 실현에 성큼 다가선 것”이라며 “고성, 철원, 파주의 비무장지대에는 ‘DMZ 평화의 길’이 조성되어 지난달부터 순차적으로 국민들에게 개방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 장관은 “현재의 문제를 풀어나가는 노력과 함께 한반도의 미래를 위한 준비도 지속해야 한다”며 “한반도와 동북아의 새로운 100년을 내다보며 더 큰 평화, 더 큰 번영의 길을 개척해 나가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텐트가 필요 없는 서울캠핑장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