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MCN 콩두컴퍼니, 케이큐브 등서 36억 유치

  • 등록 2016-01-15 오후 3:21:37

    수정 2016-01-15 오후 3:21:37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게임 전문 멀티채널네트워크(MCN) 업체 ‘콩두컴퍼니’(대표 서경종)가 ‘스틱인베스트먼트’, ‘케이큐브벤처스’, ‘파트너스인베스트먼트’로부터 총 36억원의 후속투자를 유치했다.

콩두컴퍼니는 지난 해 10월 케이큐브벤처스와 파트너스인베스트먼트로부터 20억 원의 투자를 받은 데 이어 약 3개월 만에 후속 투자를 유치, 총 56억원의 투자금을 확보하게 됐다.

2014년 3월 설립된 콩두컴퍼니는 온라인 게임 관련 MCN(Multi Channel Network) 콘텐츠 서비스와 소속 크루들의 매니지먼트 사업을 운영하고 있는 국내 최초의 게임 전문 MCN 업체다.

소속 크루들을 통해 게임, E-Sport 분야의 동영상(VOD) 콘텐츠를 기획 및 제작하고, ‘아프리카TV’, ‘다음TV팟’, ‘유튜브’, 중국의 ‘롱주TV’ 등 다양한 채널에 실시간 방송과 동영상 콘텐츠로 제공하고 있다.

작년 말 국내 및 중국 내 유통된 콘텐츠들에 대한 월별 뷰(View) 합산 트래픽이 1억 건을 돌파했으며, 월별 애청자 수는 420만 명 이상으로 빠른 상승세에 있다.

콩두컴퍼니는 이번 투자를 바탕으로 국내 사업 전개에 속도를 내는 한편 중국 진출을 본격화할 계획이다. 중국 플랫폼 내 온라인 게임 방송을 확대하고 온라인 게임 아카데미 사업 등을 추진한다. ‘리그 오브 레전드’ 프로 게임단을 신규 운영해 MCN 서비스와 인적 자산 간의 시너지 마련에 힘쓸 예정이다.

콩두컴퍼니 서경종 대표는 “작년 말에 이어 성사된 이번 후속 투자로 사업 고도화와 중국 진출을 위한 추가 재원을 확보하게 됐다”며, “게임 산업에 대한 이해도와 네트워크를 앞세워 게임 특화 MCN 서비스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투자를 이끈 스틱인베스트먼트 신승수 상무는 “MCN 콘텐츠 시장이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상황에서 온라인 게임 분야에 특화된 콩두컴퍼니의 사업 비전과 해외진출 역량에 주목했다”며, “글로벌 MCN 콘텐츠 기업으로 성장해 E-Sport 산업의 성장과 국내 MCN 산업의 글로벌화에 일조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콩두컴퍼니 핵심멤버 프로필

▲서경종 대표

MBC GAME 해설위원(2011-2012)

POS 및 MBC GAME HERO 프로게이머(2002-2010)

▲한승용 부대표

㈜오픈벡스 부사장(2013-2015)

㈜유니닥스 마케팅 본부장(2007-2011)

엑세스텔 엔지니어(2005~2007)

▲강한승 총괄이사

중국 예자려 화장품회사 대표이사(2009~2011)

씨의에이치 엔터테인먼트 대표이사(2011~2013)

북경사범대학교 졸업(2009)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텐트가 필요 없는 서울캠핑장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