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포인트파트너스, 컴퍼니빌딩 프로그램 '동창' 1기 런칭

  • 등록 2020-01-22 오전 11:00:21

    수정 2020-01-22 오전 11:00:21

동창 1기 선발팀 단체 사진 (사진=블루포인트파트너스)
[이데일리 이광수 기자]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 블루포인트파트너스가 창업 역량을 갖춘 팀원들을 발굴해 육성과 성장에 직접 참여하는 컴퍼니빌딩 프로그램 ‘동창‘을 런칭했다고 22일 밝혔다.

동창(同創)은 함께 시작한다는 의미로 창업 팀과 시작 단계부터 비즈니스 모델을 함께 고민하고 사업 방향을 잡는데 도움을 주기 위해 기획됐다. 2014년 설립 이후 5년 간 국내 초기 스타트업에 투자하고 육성해온 블루포인트파트너스의 노하우를 담은 첫 프로그램이다.

동창 1기는 아이템이 아직 명확하지 않거나, 비즈니스 모델은 아직 검증되지 않았지만 초기 멤버가 갖춰진 단계의 팀을 대상으로 모집했다. 창업을 통해 사회에 기여하고 싶다는 목표와 이를 구현하기 위한 역량이 선발 기준이었다는게 회사 측 설명이다.

선발된 7팀은 2020년 1월부터 매주 진행되는 동창 프로그램을 통해 비즈니스 모델을 다듬어 나가게 된다. 아이템 개발 집중 기간 동안 각 팀이 풀고자 하는 문제를 다각도로 점검하고, 블루포인트파트너스와 함께 이를 실행하기 위한 단계를 밟게 된다.

이용관 블루포인트파트너스 대표는 “‘동창’은 팀의 성장성과 잠재력을 보고 선발해 사업화 과정을 함께 하기 위해 런칭한 기획 창업 프로그램”이라며 “블루포인트파트너스가 투자와 육성을 통해 쌓아온 노하우를 바탕으로 예비창업 및 극초기 단계 스타트업의 성장을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