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06.16 1.17 (-0.04%)
코스닥 995.07 1.37 (+0.14%)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비트코인 기대감에 찬물…아마존 "결제수단 허용? 사실 아니다"

아마존, '연말 비트코인 결제수단 허용' 보도 반박
"고객들에게 어떨지에 대한 탐색은 계속 할 것"
기대감에 4만달러 진입한 비트코인, 다시 하락
  • 등록 2021-07-27 오전 11:42:43

    수정 2021-07-27 오전 11:42:43

아마존이 비트코인 결제수단설을 부인했다(사진=AFP)
[이데일리 김보겸 기자] 아마존이 비트코인을 결제수단으로 허용할 수 있다는 언론 보도를 부인했다. 비트코인 사용처 확대 기대감에 한때 개당 4만달러를 넘은 비트코인 가격은 다시 3만7000달러대로 내려앉았다.

26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아마존 대변인은 “가상자산을 둘러싼 우리의 구체적 계획을 둘러싸고 이어진 추측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다만 “이게 고객들에게 어떨지에 대한 탐색은 앞으로도 열심히 할 것”이라며 가상자산 결제 가능성에 대한 여지를 남겼다.

아마존의 이같은 입장은 영국 런던에서 발행되는 경제매체 시티AM 보도를 반박한 것이다. 이 매체는 지난 25일 익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아마존이 연말쯤 비트코인을 결제 수단으로 허용하는 방안을 모색 중이라고 보도했다. 아마존이 지난 22일 디지털화폐와 블록체인 전문가 채용 공고를 낸 것과 맞물려 이 보도가 주목받았다.

아마존이 비트코인 결제를 허용할 수 있다는 기대감은 비트코인 가격을 끌어올렸다. 지난달 16일 이후 한 달여 만에 비트코인은 잠시 4만달러선을 넘기도 했다. 그러나 아마존이 이를 부인하면서 27일(한국시간) 오전 현재 3만7000달러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