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세종병원-인천세종병원, 2022 QI경진대회 성료

의료의 질 개선 활동 장려하고, 1년간의 성과와 우수사례 공유하는 행사
업무 프로세스 개선은 물론 병원에서 경험할 수 있는 서비스의 질 높여나갈 수 있기를 기대
  • 등록 2022-12-27 오후 5:16:53

    수정 2022-12-27 오후 5:16:53

[이데일리 이순용 기자] 부천세종병원과 인천세종병원(이사장 박진식)이 각각 21일, 23일 2022 QI경진대회를 개최해 성황리에 마쳤다고 27일 밝혔다.

QI 경진대회는 한 해 동안 각 부서에서 실시한 ‘의료 질 개선 활동’을 장려하고, 1년간의 성과와 우수사례를 공유하는 연례행사로 온/오프라인 방식으로 진행됐다.

경진대회는 개회사, 심사위원 소개, 구연 발표, 강평, 행운권 추첨, 시상으로 진행되었으며, 부천세종병원과 인천세종병원 모두 5개 부서에서 그동안 환자 안전과 의료의 질 향상을 위해 수행한 연구 과제를 발표했다.

부천세종병원의 구연 발표 1등은 ‘중추신경계 물리치료 중재 환자의 퇴원교육 강화활동’을 주제로 발표한 물리치료팀이 차지하였으며, 2등은 수술, 마취회복팀, 3등은 내시경팀, 공동 4등은 병동간호팀, 응급간호팀이 수상했다.

인천세종병원에서 1등은 ‘중환자실의 정확한 처방성 재료대 입력’을 주제로 발표한 중환자간호팀이 차지하였으며, 2등은 병동간호부, 3등은 내시경팀, 4등은 영상의학팀, 5등 물리치료팀이 각각 수상했다.

세종병원 박진식 이사장은 “QI경진대회를 통해 업무 프로세스를 개선함으로써 의료서비스 나아가 환자 및 보호자가 병원에서 경험할 수 있는 모든 서비스의 질을 더욱 높여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세종병원은 전 직원이 환자 안전과 의료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부천세종병원 임직원들이 QI경진대회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